2019.10.16 06:13

2 사무엘기 12,1 ~ 31

조회 수 9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제 12 장 -


나탄이 다윗을 꾸짖다

1 주님께서 나탄을 다윗에게 보내시니, 나탄이 다윗에게 나아가 말하였다.

  "한 성읍에 두 사람이 살고 있었습니다. 한 사람은 부자이고 다른 사람은 가난했습 니다.

2 부자에게는 양과 소가 매우 많았으나,

3 가난한 이에게는 자기가 산 작은 암양 한 마리밖에는 아무것도 없었습니다. 가난한 이는 이 암먕을 길렀는데, 암양은 그의 집에서 자식들과 함께 자라면서, 그의 음식을 나누어 먹고 그의 잔을 나누어 마시며 그의 품 안에서 자곤하였습니다. 그에게는 이 암먕이 딸과 같았습니다.

4 그런제 부자에게 길손이 찾아왔습니다. 부자는 자기를 찾아온 나그네를 대접하려고 자기 양과 소 가운데 에서 하나를 잡고 싶지는 않았습니다. 그래서 가난한 사람의 암양을 잡아 자신을 찾아온 사람을 대접하였습니다. "

5 다윗은 그 부자에 대하여 몹시 화를 내며 나탄에게 말하였다. "주님께서 살아 계시는 한, 그런 짓을 한 그자는 죽어 마땅하다.

6 그는 그런 짓을 하고 동정심도 없었으니, 그 암먕을 네 갑절로 갚아야 한다. "

7 그러자 나탄이 다윗에게 말하였다. "임금님이 바로 그 사람입니다. 주 이스라엘의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나는 너에게 기름을 부어 이스라엘의 임금으로 세우고, 너를 사울의 손에서  구해 주었다.

8 나는 너에게 네 주군의 집안을, 또 네 품에 주군의 아내들을 안겨 주고, 이스라엘과 유다의 집안을 주었다. 그래도 적다면 이것저것 너에게 더 보태 주었을 것이다.

9 그런데 어찌하여 너는 주님의 말씀을 무시하고, 주님이 보기에 악한 짓을 저질렀느냐? 너는 히타이트 사람 우리야을 칼로 쳐 죽이고 그의 아내를 네 아내로 삼았다. 너는 그를 암몬 자손들의 칼로 죽였다.

10 그러므로 이제 네 집안에서는 칼부림이 영원히 그치지 않을 것이다. 네가 나를 무시하고, 히타이트 사람 우리야의 아내를 데려다가 네 아내로 삼았기 때문이다. '

11 주님께서 또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이제 내가 너를 거슬러 너의 집안에서 재앙이 일어나게 하겠다. 네가 지켜보는 가운데 내가 너의 아내들을 데려다 이웃에게 넘겨주리니, 저 태양이 지켜보는 가운데 그가 너의 아내들과 잠자리를 같이할 것 이다.

12 너는 그 짓을 은밀하게 하였지만, 나는 이 일을 이스라엘의 모든 백성 앞에서 그리고 태양이 지켜보는 가운데에서 할 것이다. ' "

13 그때 다윗이 나탄에게 "내가 주님께 죄를 지었소." 하고 고백하였다. 그러자 나탄이 다윗에게 말하였다. "주님께서 임금님의 죄를 용서하셨으니 임금님께서 돌아가시지는 않을 것입니다.

14 다만 임금님께서 이 일로 주님을 몹시 업신여기셨으니, 임금님에게서 태어날 아들은 반드시 죽고 말 것입니다."

15 그러고 나서 나탄은 자기 집으로 돌아갔다.


다윗의 아들이 죽다

   주님께서 우리야의 아내가 다윗에게 낳아 준 아이를 치시니, 아이가 큰 병이 들었다.

16 다윗은 그 어린 아이를 위하여 하느님께 호소하였다. 다윗은 단식하며 방에 와서도 바닥에 누워 밤을 지냈다.

17 그 궁의 원로들이 그의 곁에 서서 그를 바닥에서 일으키려 하였으니, 그는 마다하고 그들과 함께 음식을 먹으려고도 하지 않았다.

18 이레째 되는 날 아이가 죽었다. 다윗의 신하들은 아이가 죽었다고 그에게 알리기를 두려워하며 이렇게 말하였다. "왕자님이 살아 계실 때에도 우리가 그분께 말씀드리면 우리 소리에 귀를 기울이지 않으셨는데, 지금 우리가 어떻게 왕자님이 돌아가셨다고 말씀드릴 수 있겠소? 그분께서 해로운 일을 하실지도 모르오."

19 다윗은 신하들이 수군거리는 것을 보고, 아이가 죽었다는 사실을 알아차렸다. 다윗은 신하들에게 "아이가 죽었소?" 하고 물었다. "예, 돌아가셨습니다. " 하고 그들이 대답하였다.

20 그러자 다윗은 바닥에서 일어나 목욕하고 몸에 기름을 바른 다음, 옷을 갈아입고 나서 주님의 집에 들어가 경배하였다. 그리고 자기 궁으로 돌아와 음식을 가져오게 하였다 그들이 그에게 음식을 차려오자 그것을 먹었다.

21 신하들이 그에게 여쭈었다 "임금님께서 어찌 이런 행동을 하십니까?  왕자님이 살아 계실 때에는 단식하고 우시더니, 이제 왕자님이 돌아가시자 일어나시어 음식을 드시니 말입니다."

22 다윗이 말하였다. "아이가 살아 있는 동안에 내가 단식하고 운 것은, '주님께서 나에게 자비를 베푸시어, 그 아이가 살게 될지 누가 알겠는갸?' 하고 생각하였기 때문이오.

23 그러나 지금 아이가 죽었는데 무엇 때문에 내가 단식하겠소? 아이를 다시 데려올 수라도 있다는 말이오?내가 아이에게 갈 수는 있지만 아이가 나에게 돌아올 수는 없지 않소?"


솔로몬이 태어나다

24 다윗은 자기 아내 밧 세바를 위로하고, 그에게 들어 잠자리를 같이하였다 밧 세바가  아들을 낳자 다윗은 그의 이름을 솔로몬이라하였다. 주님께서 그 아이를 사랑하셨다.

25 주님께서는 예언자 나탄을 보내시어, 당신께서 사랑하시는 아이라 하여 그의 이름을 여디드야라고 부르게 하셨다.


다윗이 라빠를 점령하다

26 요압은 암몬 자손들의 라빠를 공격하여 그 왕성을 점령하였다.

27 요압은 다윗에게 전령을 보내어 이렇게 말하였다."제가 라빠를 공격하여 그 '물의 성'을 점령하였습니다.

28 이제 임금님께서는 나머지 군사들을 모아 그 성읍 앞에 진을 치고 그곳을 점령하십시오. 그러지 않으시면,  제가 그 성읍 점령해서 그곳이 제 이름으로 불리게 될 것입니다."

29 다윗은 모든 군사를 모아 라빠로 가서 그 성읍을 공격하고 점령하였다.

30 그런 다음 그들 임금의 머리에서 왕관을 벗겨 왔는데, 그 무게가 금 한 탈렌트가 되었고 거기에는 값진 보석이 박혀있었다. 이제 그것은 다윗의 머리에 얹혀졌다. 다윗은 그 성읍을 털어 아주 많은 전리품을 가지고 나왔다.

31 그는 또 그곳의 백성을 데려다가 톱과 날카로운 쇠 연장과 쇠도끼 다루는 일을 맡기고, 그들에게 벽돌 만드는 일을 시켰다.그는 암몬 자손들의 성읍마다 이렇게 하였다. 그러고 나서 다윗과 모든 군사는 예루살렘으로 돌아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 극복을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3.05 931
공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2.24 863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220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607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2858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9054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30054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33807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9134
5399 2사무엘기 16, 1 - 17, 29 요안나 2019.10.17 119
5398 2 사무엘기 15,1-37 사둘리나 2019.10.17 124
5397 2사무엘기 14,1 ~ 33 장스테파노 2019.10.17 124
5396 2사무엘기 13, 1-39 요안나 2019.10.16 102
» 2 사무엘기 12,1 ~ 31 장스테파노 2019.10.16 95
5394 2사무엘기 11,1-27 사둘리나 2019.10.15 134
5393 2 사무엘기 9,1 ~ 10,19 장스테파노 2019.10.15 134
5392 2사무엘기 7, 1 - 8, 18 요안나 2019.10.14 116
5391 2 사무엘기 6,1 ~ 23 장스테파노 2019.10.14 120
5390 2 사무엘서 4,1-5,25 사둘리나 2019.10.14 113
5389 2 사무엘서 3,1 ~ 39 장스테파노 2019.10.13 123
5388 2 사무엘서 1,1-2,32 사둘리나 2019.10.12 180
5387 1사무엘기 29, 1 - 31, 13 요안나 2019.10.12 125
5386 1 사무엘기 27,1 ~ 28,25 장스테파노 2019.10.12 130
5385 1사무엘기 25, 1 - 26, 25 요안나 2019.10.11 222
5384 1사무엘기 23,1-24,25 사둘리나 2019.10.11 155
5383 1 사무엘기 21,1 ~ 22,23 장스테파노 2019.10.11 150
5382 1사무엘기 20, 1-42 요안나 2019.10.10 197
5381 1 사무엘 19,1-24 사둘리나 2019.10.10 144
5380 1사무엘기 18,1 ~ 30 장스테파노 2019.10.10 166
Board Pagination ‹ Prev 1 ... 32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51 ... 311 Next ›
/ 31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