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2 06:05

1 사무엘기 27,1 ~ 28,25

조회 수 2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제 27 장 -


다윗이 다시 필리스티아로 망명하다

1 다윗이 마음속으로 생각하였다. '내가 이러다가 언젠가는 사울의 손에 망할 것이다. 그러니 필리스티아인들의 땅으로 가 목숨을 건지는 것보다 더 좋은 방법이 없다. 사울은 나를 이스라엘 영토 안에서만 찾다가 마침내 단념하고 말겠지. 그러면 나는 그 손에서 목숨을 건지게 될 것이다.'

2 다윗은 일어나 자기를 따르는 부하 육백 명과 함께 갓  임금, 마옥의 아들 아키스에게 넘어갔다.

3 이렇게 하여 다윗과 그의 부하들은 저마다 가족을 데리고, 갓에 아키스와 더불어 살게 되었다. 다윗이 거느리고 간 두 아내는 이즈르엘 여자 아히노암과 나발의 아내였던 카르멜 여자 아비가일이었다.

4 사울은 다윗이 갓으로 달아났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다시는 그를 찾지 않았다.

5 다윗이 아키스에게 청하였다. "제가 임금님의 눈에 드신다면, 지방 성읍들 가운데 한 곳을 저에게 주시어 거기에서 살게 해 주십시오. 제가 어찌 왕도에서 임금님과 함께 살 수 있겠습니까?"

6 아키스는 그날로 치클락을 다윗에게 주었다. 그리하여 치클락이 오늘날까지 유다 임금들의 차지가 된 것이다.

7 다윗이 필리스티아인들의 지방에서 산 기간은 일 년 사 개월이었다.

8 다윗은 부하들을 거느리고 올라가 그수르족과 게레즈족과 아말렉족을 습격하였다. 그들은 텔람에서 수르를 거쳐 이집트 땅에 이르는 지역의 주민들이었다.

9 다윗이 그 지역을 칠 때는 남자든 여자든 아무도 살려 두지 않았다, 그런 다음 양과 소와 나귀와 낙타와 옷가지들을 빼앗아 아키스에게 돌아오곤 하였다.

10 아키스가 "오늘은 누구를 털었소?" 하고물으면, 다윗은 "유다의 네겝입니다." 하거나 "여라흐므엘족의 네겝입니다." 또는 "카인족의 네겝입니다." 하고 대답하곤 하였다.

11 다윗은 "저들이 우리를 두고 '다윗이 이러저러한 일을 하였다.' 고 말하게 해서는 안 되겠다." 하며,남자든 여자든 모두 죽이고 아무도 갓으로 데려오지 않았다. 다윗은 필리스티아인들의 지방에 머물러 있는 동안 내내 이렇게 하였다.

12 그러나 아키스는 "다윗이 제 백성 이스라엘에게 미움으르 사서 이제는 영영 내 종이 되겠구나." 하며 다윗을 믿었다.


- 제 28 장 -


사울이 점쟁이를 찾아가다

1 그 무렵 필리스티아인들이 이스라엘을 치려고 전투에 필요한 부대를 소집하였다. 아키스가 다윗에게 말하였다. "그대는 부하들을 거느리고 나와 함께 출천하게 될 터이니 그리 이시오."

2 다윗이 아키스에게 대답하였다. "알겠습니다. 임금님께서는 이종이 무엇을 할는지 아시게 딜 것입니다." 그러자 아키스는 다윗에게 "그렇게만 된다면, 나는 그대를 평생 나의 경호원으로 삼겠소." 하고 말하였다.

3 사무엘은 이미 죽어, 온 이스라엘이 그의 죽음을 애도하는 가운데 고향 라마에 묻혔다. 한편 사울은 영매와 점쟁이들을 나라에서 몰아내었다.

4 필리스티아인들이 수넴에 모여와 진을 치자, 사울도 온 이스라엘군을 모아 길보아에 진을 쳤다.

5 사울은 필리스티아인들의 진영을 보고 두려워서 가슴이 몹시 두근거렸다.

6 그래서 사울은 주님께 여쭈어 보았으나, 주님께서는 꿈으로도, 우림으로도, 예언자를 통해서도 대답해 주시지 않았다.

7 그리하여 사울은 신하들에게 명령하였다. "혼백을 불러 올리는 여자를 하나 찾아내어라. 내가 가서 그 여자에게 물어봐야겠다. " 신하들이 사울에게 "엔 도르에 혼백을 불러올리는 여자가 하나 있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8 사울은 자신을 알아보지 못하게 옷을 갈아입고는, 부하 둘을 데리고 밤에 그 여자에게 가서, "나를 위애 혼백을 불러 점을 쳐 주고, 내가 말하는 망령을 불러올려 주시오." 하고 청하였다.

9 그 여자가 사울에게 말하였다. "당신은 사울이 이 나라에서 영매와 점쟁이들을 없애 버린 사실을 잘 아시겠지요, 그런데 어쩌자고 당신은 나의 목에 올가미를 씌워, 나를 죽이러 하시오?"

10 사울이 주님의 이름으로 맹세하였다. "주님께서 살아 계시는 한, 이 일로 그대가 벌을 받는 일은 결코 없을 것이오. "

11 그러자 여인이 "누구를 불러 올릴까요?:" 하고 물었다. 그가 "사무엘을 불러올려 주시오." 하고대답하였다.

12 그 여자는 사무엘을 보고, 큰 소리를 지르며 사울에게 따졌다. "어찌하여 저를 속이셨습니까? 당신은 사울 임금님이 아니십니까?"

13 임금이 말하였다. "두려워하지 마라, 무엇이 보이느냐?" 그 여자가 사울에게 대답하였다. "땅에서 신령이 올라오는 것이 보입니다."

14 사울이 다시 그 여자에게 "어떤 모습이냐?" 하고 묻자, "겉옷을 휘감은 노인이 올라옵니다." 하고 그 여자가 대답하였다. 사울은 그가 사무엘인 것을 알고,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려 절하였다.

15 사무엘이 사울에게 물었다."왜 나를 불러 올려 귀찮게 하느냐?" 사울이 대답하였다. "저에게 매우 어려운 일이 생겼습니다. 필리스티아인들이 저를 치고 있는데, 하느님께서는 저를 떠나셨는지 예언자들을 통해서도, 꿈으로도 저에게 더 이상 대답해 주지 않으십니다. 그래서 제가 무엇을 해야 할지 알려 주십사고 이르신을 부른 것입니다."

16 그러자 사무엘이  말하였다. "주님께서 이미 너를 떠나 네 원수가 되셨는데 어쩌자고 나에게 묻느냐?

17 주님께서는 나를 통하여 말씀하신 그대로 너에게 하시어, 이미 이 나라를 네 손에서 빼앗아 네 이웃 다윗에게 주셨다.

18 너는 주님의 말씀을 듣지 않고 그분의 타오르는 분노를 아말렉에게 쏟지 않았다. 주님께서 오늘 너에게 이런 일을 하시는 것은 바로 이 때문이다.

19 주님께서는 너와 더불어 이스라엘도 필리스티아인들의 손에 넘기시어, 내일이면 너와 네 아들이 나와 함께 있게 될 것이다. 또한 주님께서는 이스라엘 진영도 필리스티아인들의 손에 넘기실 것이다."

20 그러자 사울은 곧바로 땅바닥에 벌렁 나가떨어졌다. 사무엘의 말에 몹시 겁을 먹은 데다, 밤낮으로 온종일 아무 음식도 먹지 못하여 기운이 없었던 것이다.

21 그 여자가 사울에게 다가와 그가 몹시 놀란 것을 보고 간청하였다. "보십시오. 이 여종은 임금님의 말씀을 따랐습니다. 저에게 이르신 그대로 임금님의 말씀을 목숨을 걸고 따랐습니다.

22 그러니 이제 임금님께서도 이 여종의 말을 들어 주십시오. 제가 임금님께 음식을 좀 차려 드릴 터이니 잡수십시오. 그래야 임금님께서 길을 가실 때에 기운을 차리실 수 있을 것입니다."

23 사울은 "먹지 않겠다!" 하면서 거절하였으나, 신하들이 그 여자와 함께 억지로 권하자, 그들의 말을 들어 땅바닥에서 일어나 침상에 앉았다.

24 마침 그 여자 집에는 살진 송아지가 한 마리 있었는데, 그 여자는 서둘러  그것을 잡았다. 그리고 밀가루를 가져다가 누룩을 넣지 않고 반죽하여 빵을 구워서,

25 사울과 그의 신하들 앞에 차려 놓았다. 그들은 그것을 먹고 일어나 그 밤으로 길을 떠났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734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2535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20438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1259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2295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25571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1116
5396 2사무엘기 13, 1-39 요안나 2019.10.16 15
5395 2 사무엘기 12,1 ~ 31 장스테파노 2019.10.16 6
5394 2사무엘기 11,1-27 사둘리나 2019.10.15 13
5393 2 사무엘기 9,1 ~ 10,19 장스테파노 2019.10.15 12
5392 2사무엘기 7, 1 - 8, 18 요안나 2019.10.14 10
5391 2 사무엘기 6,1 ~ 23 장스테파노 2019.10.14 10
5390 2 사무엘서 4,1-5,25 사둘리나 2019.10.14 16
5389 2 사무엘서 3,1 ~ 39 장스테파노 2019.10.13 14
5388 2 사무엘서 1,1-2,32 사둘리나 2019.10.12 22
5387 1사무엘기 29, 1 - 31, 13 요안나 2019.10.12 18
» 1 사무엘기 27,1 ~ 28,25 장스테파노 2019.10.12 23
5385 1사무엘기 25, 1 - 26, 25 요안나 2019.10.11 39
5384 1사무엘기 23,1-24,25 사둘리나 2019.10.11 17
5383 1 사무엘기 21,1 ~ 22,23 장스테파노 2019.10.11 19
5382 1사무엘기 20, 1-42 요안나 2019.10.10 25
5381 1 사무엘 19,1-24 사둘리나 2019.10.10 16
5380 1사무엘기 18,1 ~ 30 장스테파노 2019.10.10 24
5379 1사무엘기 17, 1-58 요안나 2019.10.09 19
5378 1사무엘기 16,1 ~ 23 장스테파노 2019.10.09 27
5377 1사무엘 15,1-35 사둘리나 2019.10.09 1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73 Next ›
/ 27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