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6 06:06

1 사무엘기 4,1 ~ 22

조회 수 2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제 4 장 -


1 그리하여 사무엘의 말은 그대로 온 이스라엘에 전해졌다.


이스라엘이 필리스티아인들에게 계약 궤를 빼앗기다

    이스라엘은 필리스티아인들과 싸우러 나가 에벤에세르에 진을 치고, 필리스티아인들은 아펙에 진을 쳤다.

2 필리스티아인들은 전열을 갖추고 이스라엘에게 맞섰다 싸움이 커지면서 이스라엘은 필리스티아인들에게 패배하였다. 필리스티아인들은 벌판의 전선에서 이스라엘 군사를 사천 명가량이나 죽였다.

3 군사들이 진영으로 돌아오자 이스라엘의 원로들이 말하였다. "주님께서 어찌하여 오늘 필리스티아인들 앞에서 우리를 치셨을까? 실로에서 주님의 계약 궤를 모셔옵시다. 주님께서 우리 가운데에 오시어 원수들 손에서 우리를 구원하시도록 합시다. "

4 그리하여 백성은 실로에 사람들을 보내어, 거기에서 커룹들 위에 좌정하신 만군의 주님의 계약 궤를 모셔왔다. 엘리의 두 아들 호프니와 피느하스도 하느님의 계약 궤와 함께 왔다.

5 주님의 계약 궤가 진영에 도착하자, 온 이스라엘은 땅이 뒤흔들리도록 큰 함성을 올렸다.

6 필리스티아인들이 이 큰 함성을 듣고, "히브리인들의 진영에서 저런 함성이 들리다니 무슨 까닭일까?" 하고 묻다가, 주님의 궤가 진영에 도착하였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7 필리스티아인들은 두려움에 사로잡혀 말하였다. "그 진영에 신이 도착했다.' 그리고 그들은 이렇게 외쳤다."우리는 망했다! 누가 저 강력한 신의 손에서 우리를 구원하겠는가? 저 신은 광야에서 갖가지 재앙으로 이집트인들을 친 신이 아니냐!

9 그러니 필리스티아인들아, 사나이답게 힘을 내어라. 히브리인들이 너희를 섬긴 것처럼 너희가 그들을 섬기지 않으려거든, 사나이답게 싸워라."

10 필리스티아인들이 이렇게 싸우자, 이스라엘은 패배하여 저마다 자기 천막으로 도망쳤다. 이리하여 대 살육이 벌어졌는데, 이스라엘 군은 보병이 삼만이나 쓰러졌으며,

11 하느님의 궤도 빼앗기고 엘리의 두 아들 호프니와 피느하스도 죽었다.

12 그날 벤야민 사람 하나가 싸움터에서 빠져나와 실로로 달려왔다. 그의 옷은 찢어지고 머리에는 흙이 묻어 있었다.

13 그가 왔을 때 엘리는 하느님의 궤 때문에 마음이 떨려, 길가 의자에 앉아서 멀리 내다보고 있었다. 그 사람이 성읍에 들어와 소식을 전하자 온 성읍주민들이 울부짖었다.

14 엘리가 그 부르짖는 소리를 듣고 "웬 소리가 이렇게 시끄러우냐?" 하고 묻자, 그 사람이 엘리에게 급히 와서 소식을 전하였다.

15 엘리는 아흔여덟 살이나 되었고 눈이 굳어져 앞을 볼 수 가 없었다.

16 그 사람이 엘리에게 "제가 바로 싸움터에서 온 사람입니다. 오늘 제가 싸움터에서 도망쳐 나왔습니다. " 하자, 엘리는 "내 아들아, 그래, 그곳 사정이 어떠냐? " 하고 물었다.

17 전령이 대답하였다. "이스라엘은 필리스티아인들 앞에서 도망쳤고, 군사들이 대학살을 당하였습니다. 사제님 의 두 아들 호프니와 피느하스도 죽고, 하느님의 궤도 빼앗겼습니다."

18 전령이 하느님의 궤를 언급하자, 엘리가 대문 옆 의자에서 뒤로 넘어지더니 목이 부러져 죽었다. 그 사람은 늙은데다 몸까지 무거웠던 것이다. 엘리는 마흔 해 동안 이스라엘의 판관으로 일하였다.

19 엘리의 며느리, 피느한스의 아내는 임신 중이었는데, 아이 낳을 때가 다 되었다. 그 여인은 하느님의 궤를 빼앗기고 시아버지와 남편마저 죽었다는 소식을 듣고는, 몸을 웅크린채 아이를 낳았다. 갑자기 진통이 닥쳤던 것이다

20 여인이 숨을 거두려 할 때, 그를 돌보던 여자들이 "아들을 낳았으니 걱정 말아요." 하고 일러 주었다. 그러나 그 여인은 그 말에 대꾸도 하지 않고 마음도 두지 않더니,

21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구나." 하면서, 아이를 아카봇이라 하였다. 하느님의 궤를 빼앗기고 시아버지와 남편마져 죽었기 때문이다.

22 그 여인은 "하느님의 궤를 빼앗겼기 때문에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고 말하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776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2692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2082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1628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2675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25950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1532
5382 1사무엘기 20, 1-42 요안나 2019.10.10 30
5381 1 사무엘 19,1-24 사둘리나 2019.10.10 24
5380 1사무엘기 18,1 ~ 30 장스테파노 2019.10.10 29
5379 1사무엘기 17, 1-58 요안나 2019.10.09 32
5378 1사무엘기 16,1 ~ 23 장스테파노 2019.10.09 32
5377 1사무엘 15,1-35 사둘리나 2019.10.09 19
5376 1사무엘기 13, 1 - 14, 52 요안나 2019.10.08 15
5375 1 사무엘 11,1-12,25 사둘리나 2019.10.08 18
5374 1사무엘기 9, 1 - 10, 27 요안나 2019.10.07 13
5373 1 사무엘 8,1-22 사둘리나 2019.10.07 14
5372 1 사무엘기 7,1 ~ 17 장스테파노 2019.10.07 18
5371 1사무엘기 5, 1 - 6, 21 요안나 2019.10.06 20
» 1 사무엘기 4,1 ~ 22 장스테파노 2019.10.06 21
5369 1 사무엘기 3,1-21` 사둘리나 2019.10.05 19
5368 1사무엘기 2, 1-36 요안나 2019.10.05 36
5367 1 사무엘기 1,1 ~ 28 장스테파노 2019.10.05 18
5366 룻기 3, 1 - 4, 22 요안나 2019.10.04 35
5365 롯기 1,1 ~ 2,23 장스테파노 2019.10.04 16
5364 판관기 21,1-25 사둘리나 2019.10.04 27
5363 판관기 20, 1-48 요안나 2019.10.03 49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77 Next ›
/ 27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