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1 06:43

판관기 13,1 ~ 25

조회 수 2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제 13 장 -


삼손이 태어나다

1 이스라엘 자손들이 다시 주님의 눈에 거슬리는 악한 짓을 저질렀다. 그리하여 주님께서는 그들을 마흔 해 동안 필리스티아인들의 손에 넘겨 버리셨다.

2 그때에 초르아 출신 단 씨족에 속한 사람이 하나 있었는데, 그의 이름은 마노아였다. 그의 아내는 임신할 수 없는 몸이어서 자식을 낳지 못하였다.

3 그런데 주님의 천사가 그 여자에게 나타나서 말하였다. "보라, 너는 임신할 수 없는 몸이어서 자식을 낳지 못하였지만, 이제 잉태하여 아들을 낳을 것이다.

4 그러니 앞으로 조심하여 포도주도 독주도 마시지 말고, 부정한 것은 아무것도 먹지 마라.

5 네가 임신하여 아들을 낳을 것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아기의 머리에 면도칼을 대어서는 안 된다. 그 아이는 모태에서부터 이미 하느님께 바쳐진 나지르인이 될 것이다. 그가 이스라엘을 필리스티아인들의 손에서 구원해 내기 시작할 것이다."

6 그러자 그 여자가 남편에게 가서 말하였다. "하느님의 사람이 나에게 오셨는데, 그 모습이 하느님 천사이 모습과 같아서 너무나 두려웠습니다. 그래서 나는 그분이 어디에서 오셨는지 묻지도 못하였고, 그분도 당신 이름을 알려 주지 않으셨습니다.

7 그런데 그분이 나에게 , '보라, 너는 잉태하여 아들을 낳을 것이다. 그러니 앞으로 포도주도 독주도 마시지 말고, 부정한 것은 아무것도 먹지 마라. 그 아이는 모태에서부터 죽는 날까지 하느님께 바쳐진 나지르인이 될 것이다.' 하고 말씀하셨습니다. "

8 그래서 마노아가 주님께 기도하였다. "주님, 외람된 말씀입니다만, 당신께서 보내신 하느님의 사람이 저희에게 다시 와서 태어날 아이에게 저희가 어떻게 해야 할지를 가르치게 해 주십시오. "

9 하느님께서는 마노아의 말을 들어 주시어, 하느님의 천사를 그 여자에게 다시 가게 하셨다. 그때에 그 여자는 들에 앉아 있었고 그의 남편 마노아는 함께 있지 않았다.

10 그래서 그 여자는 급히 남편에게 달려가 알렸다. "이봐요, 저번에 나에게 오셨던 그분이 나타나셨어요."

11 마노아는 일어나 아내를 뒤따라갔다. 그 사람이 있는 곳에 다다른 그는, "당신께서 전에 이여자에게 말씀하신 분이십니까?" 하고 물었다. 그가 "그렇다." 하고 대답하자,

12 마노아가 그에게 또 물었다. "앞으로 당신의 말씀이 이루어지면, 그 아이는 어떤 사람이 되며 또 무슨 일을 해야 합니까?"

13 그러자 주님의 천사가 마노아에게 말하였다. "내가 말한 모든 것을 저 여자는 명심해야 한다.

14 저 여자는 포도나무에서 나는 것은 아무것도 먹어서는 안 된다. 포도주도 독주도 마셔서는 안 되고, 부정한 것은 아무것도 먹어서는 안 된다. 내가 명령한 모든 것을 저 여자는 지켜야 한다. "

15 마노아가 주님의 천사에게 "새끼 염소를 한 마리 잡아 올리겠으니 좀 기다려 주시겠습니까?" 하고 물었다.

16 그러자 주님의 천사가 마노아에게 대답하였다. "내가 기다리기는 하여도 네가 준비한 음식을 먹지는 않겠다. 그러나 주님께 번제물를 드리고 싶으면 그렇게 하여라. " 마노아는 주님의 천사라는 사실을 알지 못하였던 것이다.

17 마노아는 다시 주님의 천사에게, "당신의 이름은 무엇입니까?" 하고 물었다.

18 그러나 주님의 천사는, "내 이름은 무엇 때문에 물어 보느냐? 그것은 신비한 것이다." 하고 대답하였다.

19 그제야 마노아는 새끼 염소 한 마리와 곡식 예물을 가져다가 바위 위에서, '신비한 일을 하시는 분' 주님께 바쳤다.그러고 나서 마노아는 아내와 함께 지켜 보았다.

20 그때에 제단에서 불길이 하늘로 올라가는데, 주님의 천사도 그  제단의 불길을 타고 올라가는 것이었다. 이를 보고 마노아와 그의 아내는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렸다.

21 주님의 천사는 마노아와 그의 아내에게 다시는 나타나지 않았다. 그제야 마노아는 아내에게 말하였다. "하느님을 뵈었으니 우리는 틀림없이 죽을 것이오."

23 그러자 그의 아내가 그에게, "만일 주님께서 우리를 죽이려 하셨다면, 우리 손에서 번제물과 곡식 제물을 받지 않으셨을 것입니다. 우리에게 이 모든 일을 보여 주지도 않으시고, 이와 같은 것을 들려주지도 않으셨을 것입니다." 하고 말하였다.

24 그 여자는 아들을 낳고 이름을 삼손이라하였다. 아이는 자라나고 주님께서는 그에게 복을 내려 주셨다.

25 그가 초르아와 에스타올 사이에 자리 잡은 '단의 진영' 에 있을 때, 주님의 영이 그를 움직이기 시작하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2.24 13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1059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3211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22183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295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3977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27502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2897
5376 1사무엘기 13, 1 - 14, 52 요안나 2019.10.08 55
5375 1 사무엘 11,1-12,25 사둘리나 2019.10.08 41
5374 1사무엘기 9, 1 - 10, 27 요안나 2019.10.07 41
5373 1 사무엘 8,1-22 사둘리나 2019.10.07 60
5372 1 사무엘기 7,1 ~ 17 장스테파노 2019.10.07 46
5371 1사무엘기 5, 1 - 6, 21 요안나 2019.10.06 80
5370 1 사무엘기 4,1 ~ 22 장스테파노 2019.10.06 69
5369 1 사무엘기 3,1-21` 사둘리나 2019.10.05 77
5368 1사무엘기 2, 1-36 요안나 2019.10.05 71
5367 1 사무엘기 1,1 ~ 28 장스테파노 2019.10.05 68
5366 룻기 3, 1 - 4, 22 요안나 2019.10.04 73
5365 롯기 1,1 ~ 2,23 장스테파노 2019.10.04 55
5364 판관기 21,1-25 사둘리나 2019.10.04 69
5363 판관기 20, 1-48 요안나 2019.10.03 97
5362 판관기 19,1-30 사둘리나 2019.10.03 68
5361 판관기 17,1 ~ 18,31 장스테파노 2019.10.03 57
5360 판관기 16,1-31 사둘리나 2019.10.02 64
5359 판관기 15,1 ~ 20 장스테파노 2019.10.02 46
5358 판관기 14,1-20 사둘리나 2019.10.01 47
» 판관기 13,1 ~ 25 장스테파노 2019.10.01 29
Board Pagination ‹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288 Next ›
/ 28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