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1 06:35

신명기 29,1 ~ 28

조회 수 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29 -


모압 땅에서 맺은 계약에 따르는 의무

1 모세가 온 이스라엘을 불러 그들에게 말하였다. "너희는 주님께서 너희 눈 앞에서 하신 일을 보았다. 이집트 땅에서 파라오와 그의 모든 신하와 그의 온 나라에 하신 일을 모두 보았다.

2 그것은 너희가 두 눈으로 본 그 큰 시험과 표징과 큰 기적들이다

3 그러나 주님께서는 오늘날까지 너희에게 깨닫는 마음과 보는 눈과 든는 귀를 주지 않으셨다.

4 주님께서는 너희를 사십 년 동안 광야에서 인도하셨다. 그동안 너희 몸에 걸친 옷들이 해진 적이 없고, 너희 발에 신은 신들이 떨어진 적이 없다.

5 또 너희는 빵도 먹지 않았고 포도주나 독주도 마시지 않았다. 그것은 주님께서 주 너희 하느님이라는 것을 저희가 알게 하시려는 것이었다.

6 그리고 너희가 이곳에 다다랐을 때, 헤스본 임금 시혼과 바산 임금 옥이 우리와 맞서 싸우러 나왔지만, 우리는 그들을 쳐부수었다.

7 우리는 그들의 땅을 빼앗아, 르우벤인들과 가드인들, 그리고 므나쎄 만쪽 지파에게 그 땅을 상속 재산으로 주었다.

8 그러므로 너희는 이 계약의 말씀들을 지키고 실천해야 한다. 그래야 너희가 하는 모든 일이 잘될 것이다.

9 너희는 오늘 모두 주 너희 하느님 앞에 나와 섰다. 너희 지파의 우두머리들과 원로들과 관리들과 이스라엘의 모든 사람,

10 너희의 어린것들과 아내들, 그리고 장작을 패 주고 물을 길어 주는 이에 이르기까지 너희 진영에 있는 이방인들이 다 나와 섰다.

11 이는 주 너희 하느님께서 오늘 너희와 맺으시는 주 너희 하느님의 계약과 맹세에 너희가 참여하려는 것이다

12 또한 주님께서 너희에게 이르신 대로, 너희의 조상 아브라함과 이사악과 야곱에게 맹세하신 대로, 너희를 당신의 백성으로 삼으시고 너희의 하느님이 되시려는 것이다

13 나는 이 계약과 이 맹세를 너희하고만 맺는 것이 아니고,

14 오늘 주 우리 하느님 앞에서 우리와 함께 여기에 서 있는 사람들과 오늘 우리와 함께 여기에 있지 않는 사람들과도 맺는다.

15 우리가 이집트 땅에서 어떻게 살았는지, 또 우리가 민족들 가운데를 어떻게 지나왔는지 너희는 잘 알고 있다.

16 너희는 그들이 모시는 혐오스러운 것들과 우상들, 나무와 돌과 은과 금으로 만든 것들을 보았다.

17 너희 가운데에는 남자든 여자든, 씨족이든 지파든, 오늘 주 우리 하느님에게서 마음이 돌아서서, 저 민족들의 신들을 섬기러 가는 자가 있어서는 안 된다.  너희 가운데에는 이렇게 독이 든 쓴 흰쏙 열매를 맺는 뿌리가 있어서는 안 된다

18 어떤 사람이 이 맹세의 말씀들을 듣고서도, 제 마음속으로 자신을 부추기며, '내가 마음대로 고집하며 살아, 젖은 것이든 마른 것이든 모조리 휩쓸어 간다 하더라도, 나에게는 아무 일이 없을 것이다.' 한다면,

19 주님께서 그를 용서하려 하지 않으실 것이다. 오리혀 그에 대한 주님의 진노와 질투가 타올라, 이 책에 쓰인 모든 저주가 그 위에 내리고, 주님께서 그의 이름을 하늘 아래에서 지워 버리실 것이다

20 주님께서는 그를 이스라엘의 모든 지파에서 떼어 내시어, 이 율법서에 쓰인 계약의 저주대로 그에게 재앙을 내리실 것이다

21 너희 뒤에 일어날 다음 세대의 자손들과 먼 땅에서 올 외국인이, 이 땅의 재난과 주님께서 이 땅을 병들게 하신 질병들을 보고서 이렇게 말할 것이다

22 '온 땅이 유황과 소금으로 불타버려 씨를 뿌리지도 못하고 뿌린 씨가 나오지도 못하는구나. 이곳은 어떤 풀도 돋아나지 않아, 마치 주님께서 당신의 분노와 진노로 멸망시키신 소돔과 고모라와 아드마와 츠보임의 처지와 같구나. '

23 또 모든 민족들이 '왜 주님께서 이 땅에 이렇게 하셨는가? 타오르는 이 큰 분노는 어찌 된 것인가?' 하고 물으면,

24 사람들은 이렇게 대답할 것이다. '그들이 주 너희 조상들의 하느님께서 자기들을 이집트 땅에서 이끌어 내실 때에 자기들과 맺으신 그분의 계약을 저버렸기 때문이다.

25 그들은 자기들이 알지도 못하고, 주님께서 허락하지도 않으신 다른 신들에게 가서 그것들을 섬기고 경배하였다.

26 그래서 이 땅을 거슬러 주님의 진노가 타올라, 이 책에 쓰인 모든 저주가 그 위에 내렸다.

27 주님께서 분노하시고 진노하시며 크게 격분하셔서 그들을 제 땅에서 뽑아, 오늘 이처럼 다른 나라로 쫓아 버리신 것이다. '

28 감추어진 것은 주 우리 하느님의 것이지만, 드러난 것은 영원토록 우리와 우리 자손들의 것이니, 우리는 이 율법의 말씀을 실천해야 한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57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2304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19862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0731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1773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24978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0584
5334 여호수아기 9,1 ~ 27 new 장스테파노 2019.09.16 5
5333 여호수아기 8,1 ~ 35 장스테파노 2019.09.15 1
5332 여호수아기 7,1-26 사둘리나 2019.09.15 0
5331 여호수아기 6,1 ~ 27 장스테파노 2019.09.14 1
5330 여호수아기 4,1 ~ 5,15 장스테파노 2019.09.13 1
5329 여호수아기 2,1-3,17 사둘리나 2019.09.13 1
5328 여호수아기 1,1 ~ 18 장스테파노 2019.09.12 3
5327 신명기 33,1-34,12 사둘리나 2019.09.12 1
5326 신명기 32,1-52 사둘리나 2019.09.11 1
5325 신명기 30, 1 - 31, 30 요안나 2019.09.11 4
» 신명기 29,1 ~ 28 장스테파노 2019.09.11 3
5323 신명기 28, 1-69 요안나 2019.09.10 5
5322 신명기 26,1-27,26 사둘리나 2019.09.10 4
5321 신명기 24,1 ~ 25,19 장스테파노 2019.09.10 5
5320 신명기 23, 1-26 요안나 2019.09.09 3
5319 신명기 22,1 ~ 29 장스테파노 2019.09.09 3
5318 신명기 20,1-21,23 사둘리나 2019.09.09 2
5317 신명기 18, 1 - 19, 21 요안나 2019.09.08 4
5316 신명기 16,1 ~ 17,20 장스테파노 2019.09.08 3
5315 신명기 14,1-15,23 사둘리나 2019.09.08 3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67 Next ›
/ 26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