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4 05:57

예레미야서 46,1 ~ 47,7

조회 수 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이 민족들에 관한 신탁의 계속


- 제 46 장 -

1 이 민족들을 두고 예레미야 예언자에게 내린 주님의 말씀.


이집트

카르크미스 전투에서 패배하다

2 이집트에 대하여. 이는 유다 임금 요시야의 아들 여호야킴 제사년에, 유프라테스 강 근처 카르크미스까지 갔다가 바빌론 임금 네부카드네자르에게 패배한, 이집트 임금 파라오 노코의 군대를 두고 하신 말씀이다.

3 둥근 방패와 네모 방패로 무장하고

싸우러 나아가라.

4 말에 마구를 달고

군마에 올라타라.

투구를 쓰고 전열을 갖추며

창을 닦고

갑옷을 입어라.

5 어찌하여

그들이 놀라

뒷걸음 치는 광경이 보이느냐?

그들의 용사들이 패패바여 허둥지둥 도망치는데

돌아보지도 못한다. 사방게 공포뿐이다.

주님의 말씀이다.

6 날쌘 자도 도망칠 수 없고

용사도 달아날 수 없다.

그들은 저 북녘 유프라테스 강 가에서

비틀거리다 쓰러진다.

7 나일강 처럼 불어나고

강물처럼 물결이 넘쳐 나는

저것은 무엇인가?

8 바로 이집트가 나일 강처럼 불어나고

강물처럼 물결이 넘쳐 난다.

이집트가 말한다. "나는 불어나서 땅을 덮고

성읍과 그 주민들을 멸하리라.

9 달려라. 말들아

돌격하라, 병거들아,

진격하라. 용사들아,

방패를 든 에티오피아인들과 풋인들과

활을 들고 쏘아대는 루드인들도 진격하여라."

10 그날은 주 만군의 주님을 위한 날,

그분께서 당신 원수들에게 복수하시는 날이다.

칼이 그들을 삼켜 배부르고

그들의 피를 흠뻑 마시리라.

정녕 주 만군의 주님께서 희생 제사를

북녘 땅 유프라테스 강에서 지내신다.

11 처녀 딸 이집트야

길앗으로 올란가 유향을 구해 오너라.

그러나 아무리 많은 약을 써 보아도

너희 병을 고칠 수 없으리라.

민족들이 너의 수치스런 소문을 듣고

12 세상이 너의 울부짖음으로 가득 차리라.

용사가 용사와 부딪쳐 비틀거리다

둘 다 쓰러지리라.


네부캬드네자르의 이집트 원정

13 주님께서 바빌론 임금 네부카드네자르가 이집트 땅을 치러 온다고, 예레미야 예언자에게 이렇게 일러 주였다.

14 "너희는 이집트에 알려라. 믹돌에서 선포하고

멤피스와 타흐판헤스에서도 선포하여라.

너희는 이렇 게 말하여라.'전열을 가다듬고 너의 각오를 다져라.

칼이 너의 주변을 삼키려 한다


15 어찌하여 너의 황소가 거꾸러졌느냐?

- 주님께서 후려치시니 그가 서 있을 수가 없었다. -

16 너의 군중이 비틀거리다 쓰러지면서 서로 말한다.

'얼아나 우리 백성에게 돌아가자,

무자비한 칼을 피하여

우리가 태어난 땅으로 돌아가자.'

17 이집트 임금 파라오의 이름을

'기회를 놓친 허풍쟁이'라고 불러라.

내가 살아 있는 한

- 그 이름 만군의 주님이신 임금님의 말씀이다. -

산들 가운데에서는 타보르 같고

바닷가에서는 카르멜 같은 자가 반드시 쳐들어온다.

19 딸 이집트의 주민들아,

유배 짐을 꾸려라.

멤피스가 혜허가 되고

불에 타 인적 없는 곳이 될 것이다.

20 이집트는 얼마나 어여쁜 암송앙지인가!

그러나 북녘에서 쇠파리 떼가 그에게 날아든다.

21 그곳에서는 용병들도

살진 송아지 같았으나

환난의 날과

징벌의 때가 그들에게 닥치면

그들도 견뎌 내지 못하고

등을 돌려 함께 달아나고 만다.

22 적군이 나무를 쓰러뜨리는 자들처럼

도끼를 들고 쳐들어오면

이집트는 뱀처럼

스치는 소리를 내며 도망간다.

23 그 숲이 빽빽이 들어찼다 하더라도

그들은 그것을 베어 넘긴다.

주님의 말씀이다.

과연 그들은 메뚜기보다 많아

헤아릴 수 없다.

24 딸 이집트가 수치를 당하고

북녘 백성의 손에 넘어간다.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25 만군의 주 이스라엘의 하느님께서 말씀하신다. "내가 테베의 신 아몬과 , 파라오와 이집트와 그 신들과 임금들과 , 파라오와 그를 의지하는 자들을 벌하겠다.

26 내가 그들을 그들의 목숨을 노리는 자들의 손에, 곧 바빌론 임금 네부카드네자르와 그 신하들의 손에 넘겨주겠다. 그러나 나중에 이집트는 에전처럼 사람이 살게 될 것이다. 주님의 말씀 이다.

27 나의 종 야곱아, 두려워하지 마라.

이스라엘아, 무서워하지 마라.

내가 너를 먼 곳에서,

너의 후손을 포로살이하던 땅에서 구원해 내리라.

야곱이 돌아와 평안히 살며

아무런 위협도 받지 않고 평안히 살리라.

28 나의 종 야곱아, 두려워하지 마라.

주님의 말씀이다

내가 너를 모든 민족들 사이로 쫓아 버렸지만

이제 정녕 그들을 멸망시키리라.

그러나 너만은 멸망시키지 않고

공정하게 징벌하리라.

나는 결코 너를 벌하지 않은 채 내버려 두지 않으리라."


- 제 47 장 -


필리스티아

1 파라오가 가자를 치기 전에 필리스티아인들을 두고, 예레미야 예언자에게 내린 주님의 말씀.

2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북녘에서 물이 불어나

넘쳐흐르는 강물이 되리라.

그 강물이 땅과 그곳을 가득 메운 것을,

성읍과 그 주민들을 휩쓸어 가리라.

그곳 사람들이 울부짖고

그 땅의 모든 주민이 통곡하리라.

3 그 군마의 발굽 소리와

병거들이 구르며 내는 요란한 바퀴 소리에

아버지들은 맥이 풀려

자식들을 돌아보지도 못하리라.

4 필리스티아인들을 모두 멸하고

티로와 시돈의 원군 가운데 살아남은 자들마저 모두 쓸러버릴

그날이 왔기 때문이다. "

정녕 주님께서는 캅토르 섬의 남은 자들인

필리스티아인들을 전멸 시키시리라.

5 가자는 머리를 밀고

아스클론은 말문이 막힌다

그 골짜기에서 살아남은 자들아

너희가 언제까지 스스로에게 상처를 내려느냐?

6 아! 주님의 칼아

언제나 네가 잠잠해지려느냐?

칼집에 다시 돌어가

거기에 가만히 머물러 있어 다오!" 한다마는

7 주님께서 그 칼에게 명령하셨는데

그것이 어찌 잠잠해 지겠느냐?

그 칼은 아스클론과 바닷가를 치려고

그분께서 고르신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301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1908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19122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0056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1098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24221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29779
4944 애가 3, 1-66 요안나 2019.04.16 6
4943 애가 2,1-22 사둘리나 2019.04.16 6
4942 애가 1,1 ~ 22 장스테파노 2019.04.16 6
4941 예레미야서 52, 1-34 요안나 2019.04.15 7
4940 예레미야서 51,1 ~ 64 장스테파노 2019.04.15 7
4939 예레미야서 50,1-46 사둘리나 2019.04.15 7
4938 예레미야서 48, 1 - 49, 39 요안나 2019.04.14 9
» 예레미야서 46,1 ~ 47,7 장스테파노 2019.04.14 8
4936 예레미야서 44,1-45,5 사둘리나 2019.04.14 8
4935 예레미야서 41, 1 - 43, 13 요안나 2019.04.13 10
4934 예레미야서 39,1-40,16 사둘리나 2019.04.13 11
4933 예레미야서 37,1 ~ 38,28 장스테파노 2019.04.13 8
4932 예레미야서 35, 1 - 36, 32 요안나 2019.04.12 11
4931 예레미야서 33,1 ~ 34,22 장스테파노 2019.04.12 12
4930 예레미야서 32,1-44 사둘리나 2019.04.12 10
4929 예레미야서 31, 1-40 요안나 2019.04.11 10
4928 예레미야서 30,1 ~ 24 장스테파노 2019.04.11 14
4927 예레미야서 29,1-32 사둘리나 2019.04.11 17
4926 예레미야서 26, 1 - 28, 17 요안나 2019.04.10 14
4925 예레미야서 24,1 ~ 25,38 장스테파노 2019.04.10 1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49 Next ›
/ 24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