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3 07:27

예레미야서 39,1-40,16

조회 수 3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39장>

예루살렘이 점령당한 뒤의 일

        예루살렘이 점령당하였을 때.......

1   유다 임금 치드키야 제구년 열째 달에, 바빌론 임금 네부카드네자르가 모든 군대를 이끌고 와서 예루살렘을 포위하였다.

2 마침내 치드키야 제십일년 넷째 달, 그달 구일에 도성이 뜷렸다.

3 바빌론 임금의 대신들이 모두 들어와 중앙 대문에 자리를 잡았다. 그들은 네르갈 사르에체르, 삼가르 느부, 랍 사리스인 사르 시킴, 랍 막인 네르갈 사르에체르, 그리고 바빌론 임금의 다른 모든 대신들이었다.

4 유다 임금 치드키야와 모든 군인들은 그들을 보고, 밤을 틈타 왕실 정원 길을 따라서 성벽 사이의 통로를 지나 도성 밖으로 빠져나갔다. 그러고 나서 그들은 아라바 쪽으로 갔다.

5 그러나 칼데아 군대는 그들을 뒤쫓아가, 예리코 벌판에서 치드키야를 사로잡았다 그들이 그를 끌고 하맛 땅 리블라에 있는 바빌론 임금 네부카드네자르에게 데려오자, 네부카드네자르는 그에게 판결을 내렸다.

6 바빌론 임금은 니블라에서 치드키야가 지켜보는 가운데 그의 아들들을 살해하였다. 바빌론 임금은 유다의 귀족들도 모두 살해하였다.

7 그런 다음 그는 치드키야의 두 눈을 뽑고 청동 사슬로 묶어, 그를 바빌론으로 끌고 갔다.

8   칼데아인들은 왕궁과 민가를 불태우고 예루살렘의 성벽을 허물었다.

9   느부자르아단 친위대장은 도성에 남아 있던 백성과, 자기에게 넘어온 자들과 그 밖에 남은 백성을 바빌론으로 잡아갔다.

10 그러나 이때 느부자르아단 친위대장은 가진 것 없는 일부 가난한 백성에게는 포도원과 밭을 주어, 유다 땅에 남겨 놓았다.

11  바빌론 임금 네부카드네자르는 예레미야를 두고 느부자르아단 친위대장에게 이런 명령을 내렸다.

12 "그를 데려다가 잘 보살펴 주어라. 그를 조금도 해쳐서는 안 된다. 그가 말하는 것은 무엇이나 그에게 해 주어라."

13 느부자르아단 친위대장은 랍 사리스인 느부사즈반과 랍 막인 네르갈 사르에체르와 그 밖의 바빌론 임금의 모든 고관을 보내어,

14 경비대 울안에서 예레미야를 데려다, 사판의 손자이며 아히캄의 아들인 그달야에게 맡겨 그를 집으로 돌려보냈다. 그리하여 예레미야는 백성 가운데에서 살 수 있게 되었다.


에벳 멜렉의 구원

15   예레미야가 아직 경비대 울안에 갇혀 있을 때에, 주님의 말씀이 그에게 내렸다.

16 "엩티오피아 사람 에벳 멜렉에게 가서 말하여라. '만군의 이스라엘의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이 도성에 복이 아니라 재앙을 내리겠다고 한 나의 말을 이제 내가 이루겠다. 이런 일이 바로 그날 네 앞에서 일어나겠지만,

17 나는 그날에 너를 건져 주겠다. 주님의 말씀이다. 너는 네가 두려워하는 사람들의 손에 넘어가지 않을 것이다.

18 내가 반드시 너를 구하여, 네가 칼에 맞아 쓰러지지 않게 하겠다. 너는 신뢰하였으므로 네 목숨을 전리품으로 얻을 것이다. 주님의 말씀이다.' ` "


<40장>

그달야와 더불어

1 느부자르아단 친위대장이 라마에서 예레미야를 풀어 준 뒤에, 주님께서 예레미야에게 내리신 말씀. 그때에 느부자르아단은 예레미야를 쇠사슬로 묶어, 예루살렘과 유다의 모든 유배자들과 함께 바빌론으로 끌고 가던 중이었다.

2 친위대장이 예레미야를 데려다 놓고 말하였다. " 그대의 하느님께서 이곳에 재앙을 내리겠다고 하셨는데,

3 그대로 이루셨소. 주님께서 말씀하신 대로 하신 것이오. 그대들이 주님께 죄를 지었고 그분의 말씀을 듣지 않았기에, 이런 일이 그대들에게 일어난 것이오.

4 이제 나는 오늘로 그대의 손에 묶인 쇠사슬을 풀어 주겠소. 그대가 만일 나와 더불어 바빌론으로 가는것이 좋으면 같이 갑시다. 내가 그대를 잘 돌보아 주겠소. 그러나 나와 더불어 바빌론으로 가는 것이 싫으면 그만두시오. 그대 앞에 있는 이 땅 어디든지 적당하고 좋은 곳으로 떠나가시오.

5 그대가 여기에 머물기를 원하다면, 사판의 손자이며 아히캄의 아들인 그달야에게 돌아가 그와 더불어 백성 가운데에서 사시오. 그는 바빌론 임금이 유다의 성읍들을 맡겨 돌보게 한 사람이오. 그것도 싫으면 적당한 곳을 찾아 어디로든 떠나가시오." 그러고 나서 친위대장은 예레미야에게 길에서 먹을 양식과 선물을 주어 그를떠나 보냈다.

6 예레미야는 미츠파에 있는 아히캄의 아들 그달야에게 가서,그와 더불어 그 땅에 남아 있는 백성 가운데에서 살았다.

7   들판에 있던 모든 지휘관들과 그 부하들은 바빌론 임금이 아히캄의 아들그달야에게 이 땅을 맡겨 돌보게 하고, 남자들과 여자들과 어린이들, 그리고 바빌론에 잡혀가지 않은 이 땅의 일부 가난한이들도 그에게 맡겨 돌보게 했다는 소식을 들었다.

8 그들은 그달야를 만나러 미츠파에 왔다. 부하들을 거느리고 온 그들은 느탄야의 아들 이사마엘, 카레아의 아들 요하난과 요나탄, 탄후멧의 아들 스라야, 너토파 출신 에파이의 아들들과 마아카 출신 야아잔야였다.

9 사판의 손자이며 아히캄의 아들인 그달야는그들과 그 부하들에게 맹세하며 말하였다. "두러워하지말고 칼데아인들을 섬기시오. 이 땅에 살면서 바빌론 임금을 섬기시오. 그러면 그대들은 잘될 것이오.

10 나는 미츠파체 머물면서 우리를 찾아오는 칼데아인들을 상대하겠으니, 그대들은 포도주와 여름 과일과 기름을 모아들여 그릇에 담아두고, 그대들이 차지한 어느 성읍에서든 사시오."

11 모압과 암몬 자손들과 에돔과 그 밖의 여러 나라에 있던 유다인들도 모두, 바빌론 임금이 유다에 사람들을 남겨 두고 사판의 손자이며 아히캄의 아들인 그달야에게 그들을 맡겨 돌보게 했다는 소식을 들었다.

12 그래서 유다인들은 쫓겨 간 모든 고장에서 그달야를 찾아 유다 땅 미츠파로 돌아왔다. 그리고 그들은 포도주와 여름 과일을 풍성하게 모아들였다.


그달야가 살해되다

13   그러자 카레아의 아들 요하난을 비롯하여 들판에 있는 군대의 지휘관들이 모두 미츠파에 있는 그달야에게 와서

14 말하였다. "나리께서는 암몬 자손들의 임금 바알리스가 느탄야의 아들 이스마엘을 보내어, 나리의 목숨을 빼앗으려 한다는사실을 모르십니까?" 그러나 아히캄의 아들 그달야는 그들의 말을 믿지 않았다.

15 카레아의 아들 요하난은 미츠파에 있는 그달야에게 은밀히 청하였다. "제가ㅍ 가서 아무도 모르게 느탄야의 아들 이스말엘을 살하게 해 주십시오. 어찌하여 그가 나리의 목숨을 빼앗아, 나리 주변에 모여든 유다인들이 모두 흩어지고 유다의 남은 자들이 망해야 한단 말입니까?"

16 그러나 아히캄의 아들 그달야는 카레아의 아들 오하난에게, "그대는 그런 일을해서는 안 되오. 그대가 이스마엘에 관해 거짓말을 하고 있는 것이 틀림없소." 하고 말하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387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2019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1933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0236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1284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24428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0041
4952 에제키엘서 7, 1 - 8, 18 요안나 2019.04.19 41
4951 에제키엘서 5,1 ~ 6,14 장스테파노 2019.04.19 25
4950 에제키엘서 3, 1 - 4, 17 요안나 2019.04.18 33
4949 에제키엘서 1,1-2,10 사둘리나 2019.04.18 29
4948 바룩서 6,1 ~ 72 장스테파노 2019.04.18 23
4947 바룩서 3, 9 - 5, 9 요안나 2019.04.17 25
4946 바룩서 1,1-3,8 사둘리나 2019.04.17 24
4945 애가 4,1 ~ 5,22 장스테파노 2019.04.17 39
4944 애가 3, 1-66 요안나 2019.04.16 44
4943 애가 2,1-22 사둘리나 2019.04.16 48
4942 애가 1,1 ~ 22 장스테파노 2019.04.16 22
4941 예레미야서 52, 1-34 요안나 2019.04.15 31
4940 예레미야서 51,1 ~ 64 장스테파노 2019.04.15 26
4939 예레미야서 50,1-46 사둘리나 2019.04.15 23
4938 예레미야서 48, 1 - 49, 39 요안나 2019.04.14 34
4937 예레미야서 46,1 ~ 47,7 장스테파노 2019.04.14 34
4936 예레미야서 44,1-45,5 사둘리나 2019.04.14 24
4935 예레미야서 41, 1 - 43, 13 요안나 2019.04.13 35
» 예레미야서 39,1-40,16 사둘리나 2019.04.13 33
4933 예레미야서 37,1 ~ 38,28 장스테파노 2019.04.13 43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56 Next ›
/ 256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