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06:36

탈출기 15,1 ~ 27

조회 수 2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제 15 장 -


모세의 노래

1 그때 모세와 이스라엘 자손들이 주님께 이 노래를 불렀다. 그들은 이렇게 노래하였다.

"나는 주님께 노래하리라.

그지없이 높으신 분

말과 기병을 바다에 처 넣으셨네.

2 주님은 나의 힘, 나의 굳셈

나에게 구원이 되어 주셨다.

이분은 나의 하느님, 나 그분을 찬미하리라.

내 아버지의 하느님, 나 그분을 높이 기리리라.

3 주님은 전쟁의 용사

그 이름 주님이시다.

4 파라오의 병거와 군대를

바다에 내던지시니

그 빼어난 군관들이 갈대 바다에 빠졌네.

5 깊은 물이 그들을 덮치니

돌처럼 깊이 가라앉았네.


6 주님, 권능으로 영광을 드러내신 당신의 오른손이,

주님, 당신의 오른손이 원수를 짓부수셨습니다.

7 당신의 그  큰 엄위로 적들을 뒤엎으시고

당신의 진노를 보내시어 그들을 검불인 양 살라 버리셨습니다.

8  당신 노호의 숨결로 물이 모이고

물결은 둑처럼 우뚝 섰으며

깊은 물은 바다 한가운 데에서 엉겼습니다.

9 원수가 말하였습니다.

'내가 쫓아가 붙잡고

노획물을 나누어

내 욕구를 채우리라.

칼을 뽑아들고

이 손으로 그들을 쳐부수리라. '

10 그러나 당신께서 바람을 일으키시니

바다가 그들을 덮쳤습니다.

그들은 거센 물 속에 납덩이처럼 내려앉았습니다.

11 주님, 신들 가운데 누가 당신과 같겠습니까?

누가 당신처럼 거룩함으로 영광을 드러내고

위업으로 두렵게 하며 기적을 일으키겠습니까?

12 당신께서 오른손을 뻗으시니

땅이 그들을 삼켜 버렸습니다.

13 당신께서 구원하신 백성을

자애로 인도하시고

당신 힘으로

그들을 당신의 거룩한 처소로 이끄셨습니다.

14 민족들이 떨었으며

필리스티아 주민들은 고통에 사로잡혔습니다.

15 에돔의 족장들이 질겁하고

모압의 수령들이 전율에 사로잡혔으며

가나안의 모든 주민이 불안에 떨었습니다.

16 공포와 두려움이 그들에게 밀어닥쳤습니다.

그들은 당신 팔의 위력을 보고

돌처럼 잠잠해졌습니다.

주님, 당신의 백성이 다 지나갈 때까지,

당신께서 얻으신 백성이 다 지나갈 때까지 잠잠하였습니다.

17 당신께서 그들을 데려다

당신 소유의 산에 심으셨습니다.

주님, 그 산은 당신께서 살려고 만드신 곳

주님, 당신 손수 세우신 성소입니다.


18 주님께서는 영원무궁토록 다스리신다."

19 파라오의 말들이  그의 병거와 기병들과 함께 바다에 들어섰을 때, 주님께서는 바닷물을 그들 위로 되돌리셨다. 그러나 이스라엘 자손들은 바다 가운데 마른 땅을 밟고 걸어갔다.


미르얌의 노래

20 예언자이며 아론의 누이인 미르얌이 손북을 들자, 여자들이 모두 그 뒤를 따라 손북을 들고 춤을 주었다.

21 미르얌이 그들에게 노래를 매겼다.

"주님께 노래하여라.

그지없이 높으신 분,

말과 기병을 바다에 처넣으셨네. "

모세가 마라에서 쓴 물을 단 물로 바꾸다

22 모세가 이스라엘을 갈대 바다에서 떠나게 하니, 그들이 수르 광야로 나아갔다. 광야에서 사흘 동안을 걸었는데도, 그들은 물을 찾지 못하였다.

23 마침내 마라에 다다랐지만, 그곳 마라의 물이 써서 마실 수가 없었다. 그리하여 그 이름을 마라라 하였다.

24 백성은 모세에게 "우리가 무엇을 마셔야 한단 말이오?" 하고 불평하였다.

25 모세가 주님께 부르짖으니, 주님께서 나무 하나를 보여 주셨다. 모세가 그것을 물에 던지자 그 물이 단 물이 되었다.

그곳에서 주님께서는 백성을 위한 규정과 법규를 세우시고

그곳에서 주님께서는 백성을 시험하셨다.

26 그리고 말씀하셨다. "너희가 주 너희 하느님의 말을 잘 듣고, 주님의 눈에 드는 옳은 일을 하며, 그 계명에 귀를 기울이고 그 모든 규정을 지키면, 이집트인들에게 내린 어떤 질병도 너희에게는 내리지 않을 것이니, 나는 너희를 낫게 하는 주님이다."

27 그들은 엘림에 다다랐다. 그곳에는 샘이 열두 개, 야자나무가 일흔 그루 있었다. 그들은 그곳 물가에 진을 쳤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 극복을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3.05 363
공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2.24 266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1558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4764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26093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6643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7652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31333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6634
6016 탈출기 38,1 ~ 31 장스테파노 2020.06.08 22
6015 탈출기 37,1-29 사둘리나 2020.06.07 15
6014 탈출기 36,1 ~ 38 장스테파노 2020.06.07 22
6013 탈출기 35,1 ~ 35 장스테파노 2020.06.06 23
6012 탈출기 33,1-34,35 사둘리나 2020.06.06 26
6011 탈출기 32,1-35 사둘리나 2020.06.05 21
6010 탈출기 30,1 ~31,18 장스테파노 2020.06.05 20
6009 탈출기 29,1-46 사둘리나 2020.06.04 38
6008 탈출기 27,1 ~ 28,43 장스테파노 2020.06.04 24
6007 탈출기 26,1-37 사둘리나 2020.06.03 28
6006 탈출기 24,1 ~ 25,40 장스테파노 2020.06.03 19
6005 탈출기 22,1-23,33 사둘리나 2020.06.02 23
6004 탈출기 20,1 ~ 21,37 장스테파노 2020.06.02 27
6003 탈출기 19,1 ~ 25 장스테파노 2020.06.01 19
6002 탈출기 17,1-18,27 사둘리나 2020.06.01 21
6001 탈출기 16,1 ~ 36 장스테파노 2020.05.31 21
» 탈출기 15,1 ~ 27 장스테파노 2020.05.30 23
5999 탈출기 13,1-14,31 사둘리나 2020.05.30 19
5998 탈출기 12,1 ~ 51 장스테파노 2020.05.29 23
5997 탈출기 10,1-11,10 사둘리나 2020.05.29 22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04 Next ›
/ 30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