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제17 장>


주님의 분노로 죄인들이 재산을 빼앗기다

1. 유다의 죄악이

철필로 기록되었다.

금강석 촉으로 그들의 마음 판에,

그들의 제단 뿔에 새겨졌다.

2. 그들의 자녀들이 높은 언덕 푸른 나무 곁에 세워진 제단과 아세라 목상들을 기억하는 가운데, 그 죄악이 새겨졌다.

3. 산과 들녘에서

나는 너의 재산과 온갖 보화를

노획물로 내어 주리라.

너의 나라 곳곳에서 저지른 죄 때문에

너의 산당도 내어 주리라.

4. 너는 내가 너에게 준 상속 재산에서

손을 떼게 되리라.

나는 네가 자신도 모르는 땅에서

원수들을 섬기게 하리라.

내 분노로 불이 댕겨져

그 불이 영원히 타오를 것이기 때문이다.


속이는 자와 속이지 않는 자

5.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사람에게 의지하는 자와

스러질 몸을 제 힘인 양 여기는 자는 저주를 받으리라.

그의 마음이 주님에게서 떠나 있다.

6. 그는 사막의 덤불과 같아

좋은 일이 찾아드는 것도 보지 못하리라.

그는 광야의 메마른 곳에서,

인적 없는 소금 땅에서 살리라."

7. 그러나 주님을 신뢰하고

그의 신뢰를 주님께 두는 이는 복되다.

8. 그는 물가에 심긴 나무와 같아

제 뿌리를 시냇가에 뻗어

무더위가 닥쳐와도 두려움 없이

그 잎이 푸르고

가문 해에도 걱정 없이

줄곧 열매를 맺는다.

9. 사람의 마음은 만물보다 더 교활하여

치유될 가망이 없으니

누가 그 마음을 알리오?


10. 내가 바로 마음을 살피고

속을 떠보는 주님이다.

나는 사람마다 제 길에 따라,

제 행실의 결과에 따라 갚는다.

11. 올바르지 못한 방법으로 재산을 모은 자는

제가 낳지도 않은 알을 품는 자고새와 같다.

한창때에 그는 재산을 잃고

끝내는 어리석은 자로 드러나리라.


예레미야의 세 번째 고백

12. 저희 성소가 있는 곳은

처음부터 드높은 영광의 옥좌였습니다.

13. 이스라엘의 희망이신 주님

당신을 저버린 자는 누구나 수치를 당하고

당신에게서 돌아선 자는 땅에 새겨지리이다.

그들이 생수의 원천이신 주님을 버린 탓입니다.

14. 주님, 저를 낫게 해 주소서. 그러면 제가 나으리이다.

저를 구원해 주소서. 그러면 제가 구원받으리이다.

당신은 제 찬양을 받으실 분이십니다.

15. 저들이 저에게 말합니다.

"주님의 말씀이 어디에 있나? 내려와 보시라지!"

16. 그러나 저는 당신께 재앙을 재촉하거나

파멸의 날을 기원하지도 않았습니다.

당신께서는 제 입술에서 무슨 말이 나왔는지 아십니다.

제가 당신 앞에서 아뢰었기 때문입니다.

17. 당신께서는 저를 두렵게 하지 마소서.

재앙의 날에 당신은 저의 피난처이십니다.

18. 저의 박해자들은 수치를 당하게 하시되 저는 수치를 면하게 해 주소서.

그들은 두려움에 떨게 하시되 저만은 두려움을 면하게 해 주소서.

재앙의 날이 그들에게 닥치게 하시고

그들을 부수시되 갑절로 부수어 주소서.


안식일은 주님께 성별된 휴식

19. 주님께서 나에게 이렇게 말씀하셨다. "일어나 유다 임금들이 들어오는 '백성의 문' 과 예루살렘의 모든 성문으로 가 그곳에 서서,

20. 그들에게 말하여라. '이 성문에 들어오는 유다 임금들과 온 유다인들과 예루살렘의 모든 주민아, 주님의 말씀을 들어라.

21.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너희 목숨을 잃지 않으려거든 조심하여라. 안식일에는 짐을 지거나 예루살렘 성문으로 그 짐을 들여오지 마라.

22. 안식일에는 너희 집에서 짐을 내가지도 말고 아무 일도 하지 마라. 내가 너희 조상들에게 명령한 대로 안식일을 거룩하게 지켜라.

23. 그러나 너희 조상들은 내게 순종하지 않았고 귀를 기울이지도 않았다. 오히려 그들은 목을 뻣뻣이 한 채 내 훈계를 듣지도 않고 받아들이지도 않았다.

24. 그렇지만 너희가 나에게 순종하고, - 주님의 말씀이다. - 안식일에 이 도성의 성문으로 어떤 짐도 나르지 않고, 안식일을 거룩하게 지내며, 이날에 아무 일도 하지 않는다면,

25. 이 도성의 성문으로 다윗의 왕좌에 오른 임금들과 그들의 대신들이 병거와 군마를 타고 들어오게 될 것이다. 또한 유다 사람들과 예루살렘 주민들도 함께 들어올 것이다. 그리하여 이 도성은 영원히 사람들의 거주지가 될 것이다.

26. 유다의 성읍들과 예루살렘 인근 지역, 벤야민 땅과 평원 지대, 산악 지방과 네겝에서 사람들이 번제물과 희생 제물과 곡식 제물과 향료를 가져오고 감사 예물도 주님의 집으로 가져올 것이다.

27. 그러나 너희가 안식일을 거룩하게 지내라는 내 말을 듣지 않고, 안식일에 짐을 진 채 예루살렘 성문으로 들어오면, 내가 그 성문에 불을 놓겠다. 그 불은 예루살렘 궁궐들을 집어삼키고 결코 꺼지지 않을 것이다.`' "


<제18 장>


옹기그릇과 옹기장이

1. 주님께서 예레미야에게 내리신 말씀.

2. "일어나 옹기장이 집으로 내려가거라. 거기에서 너에게 내 말을 들려주겠다."

3. 그래서 내가 옹기장이 집으로 내려갔더니, 옹기장이가 물레를 돌리며 일을 하고 있었다.

4. 옹기장이는 진흙을 손으로 빚어 옹기그릇을 만드는데, 옹기그릇에 흠집이 생기면 자기 눈에 드는 다른 그릇이 나올 때까지 계속해서 그 일을 되풀이하였다.

5. 그때에 주님의 말씀이 나에게 내렸다.

6. "이스라엘 집안아, 주님의 말씀이다. 내가 이 옹기장이처럼 너희에게 할 수 없을 것 같으냐? 이스라엘 집안아, 옹기장이 손에 있는 진흙처럼 너희도 내 손에 있다.

7. 나는 언제든지 어떤 민족이나 나라든 뽑고 허물고 없애 버리겠다고 선언할 수 있다.

8. 그러나 그 민족이 내가 이른 대로 죄악에서 돌아서면, 나는 마음을 바꾸어 그들에게 내리려고 하였던 재앙을 거두겠다.

9. 나는 언제든지 어떤 민족이나 나라든 세우고 심겠다고 선언할 수 있다.

10. 그러나 그 민족이 내 말을 듣지 않고, 내 눈에 거슬리는 악한 짓을 저지르면 나도 마음을 바꾸어 그들에게 베풀고자 했던 복을 거두겠다.

11. 그러니 이제 유다 사람들과 예루살렘 주민들에게 일러 주어라.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내가 너희에게 내릴 재앙을 마련하고 있고 너희를 칠 계획을 준비하고 있다. 그러니 제발 너희는 저마다 악한 길에서 돌아와 너희의 길과 행실을 고쳐라.`'

12. 그러면 그들이 이렇게 대답할 것이다. '소용없는 일이오. 우리는 우리 생각대로 살아가겠소. 우리는 모두 고집스럽고 악한 마음대로 행동하겠소.' "


비극적 탈선

13. 그러므로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뭇 민족에게 물어보아라,

누가 이 같은 말을 들어 보았느냐고.

처녀 이스라엘이

너무나 끔찍한 일을 저질렀다.

14. 레바논의 눈이 시르욘 산의 바위에서

사라질 수가 있겠느냐?

그 시원한 물줄기가

마를 수가 있겠느냐?

15. 그러나 내 백성은 나를 잊어버리고

거짓 신들에게 향을 피운다.

그들은 자기네 길에서,

예로부터 걸어온 길에서 비틀거리더니

닦이지도 않은 길,

샛길로 접어들었다.

16. 그들이 자기네 땅을 폐허로 만드니

그 땅은 영원히 놀림감이 되어 버렸다.

그곳을 지나는 사람마다 너무 놀라서

제 머리를 흔든다.

17. 내가 그들을 저희 원수들 앞에서

샛바람으로 흩어 버리리라.

그들이 환난을 당하는 날

나는 그들에게 얼굴 대신 등을 보이리라."


예레미야의 네 번째 고백

18. 그들이 이렇게 말하였습니다. "자, 예레미야를 없앨 음모를 꾸미자. 그자가 없어도 언제든지 사제에게서 가르침을, 현인에게서 조언을, 예언자에게서 말씀을 얻을 수 있다. 어서 혀로 그를 치고, 그가 하는 말은 무엇이든 무시해 버리자."


19. 주님, 제 말씀을 귀담아들어 주시고

제 원수들의 말을 들어 보소서.

20. 선을 악으로 갚아도 됩니까?

그런데 그들은 제 목숨을 노리며 구덩이를 파 놓았습니다.

제가 당신 앞에 서서

'그들을 위해 복을 빌어 주고

당신의 분노를 그들에게서 돌리려 했던 일을 기억하소서.

21. 그리하여 그들의 자녀들을 굶주리게 하시고

그들을 칼날에 부치소서.

그들의 아내들이

자녀도 없는 과부가 되고

그 남편들은 흑사병에 걸려 죽어 가며

젊은이들은 싸움터에서 칼에 맞아 죽게 하소서.

22. 당신께서 갑자기 그들에게 약탈자를 보내실 때

그들 집 안에서 울부짖는 소리가 들리게 하소서.

그들이 저를 잡으려고 구덩이를 파 놓고

저의 발밑에 올가미를 숨겨 두었습니다.

23. 주님, 당신께서는

그들이 저를 죽이려는 흉계를 모두 아십니다.

그러니 그들의 죄악을 용서하지 마시고

그들의 죄를 당신 얼굴 앞에서 지우지 마소서.

그들을 당신 앞에서 거꾸러지게 하시고

당신 분노의 때에 그들을 마구 다루소서.


  1. 코로나19 극복을 청하는 기도

    Date2020.03.05 By석판홍마리오 Views375
    read more
  2.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Date2020.02.24 By석판홍마리오 Views274
    read more
  3.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Date2018.10.10 By관리자 Views1578
    read more
  4.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Date2017.12.21 By관리자 Views4785
    read more
  5.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Date2017.03.18 By관리자 Views26183
    read more
  6.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Date2016.06.12 By관리자 Views26703
    read more
  7.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Date2016.01.07 By관리자 Views27716
    read more
  8.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Date2014.07.03 By관리자 Views31406
    read more
  9. 성경이어쓰기 방법

    Date2013.07.02 By관리자 Views36714
    read more
  10. 하까이서 1,1-2,23

    Date2020.03.14 By사둘리나 Views65
    Read More
  11. 스바니야서 3,1 ~ 20

    Date2020.03.14 By장스테파노 Views86
    Read More
  12. 스바니야서 1,1-2,15

    Date2020.03.13 By사둘리나 Views50
    Read More
  13. 하바쿡서 1, 1 - 3, 19

    Date2020.03.13 By요안나 Views67
    Read More
  14. 나훔서 1,1 ~ 3,19

    Date2020.03.13 By장스테파노 Views73
    Read More
  15. 미카서 5, 1 - 7, 20

    Date2020.03.12 By요안나 Views57
    Read More
  16. 미카서 1,1-4,14

    Date2020.03.12 By사둘리나 Views62
    Read More
  17. 요나서 1,1 ~ 4,11

    Date2020.03.12 By장스테파노 Views97
    Read More
  18. 오드바야서 1,1-21

    Date2020.03.11 By사둘리나 Views71
    Read More
  19. 아모스서 7, 1 - 9, 15

    Date2020.03.11 By요안나 Views90
    Read More
  20. 아모스서 4,1 ~ 6,14

    Date2020.03.11 By장스테파노 Views46
    Read More
  21. 아모스서 1,1-3,15

    Date2020.03.10 By사둘리나 Views61
    Read More
  22. 요엘서 1, 1 - 4, 21

    Date2020.03.10 By요안나 Views75
    Read More
  23. 호세아서 10,1 ~ 14,10

    Date2020.03.10 By장스테파노 Views77
    Read More
  24. 호세아서 6,1-9,17

    Date2020.03.09 By사둘리나 Views54
    Read More
  25. 호세아서 1, 1 - 5, 15

    Date2020.03.09 By요안나 Views53
    Read More
  26. 다니엘서 14,1 ~ 42

    Date2020.03.09 By장스테파노 Views71
    Read More
  27. 다니엘서 12,1-13,64

    Date2020.03.08 By사둘리나 Views60
    Read More
  28. 다니엘서 10, 1 - 11, 45

    Date2020.03.08 By요안나 Views63
    Read More
  29. 다니엘서 8,1 ~ 9,27

    Date2020.03.08 By장스테파노 Views79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04 Next ›
/ 30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