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21:52

애가 1,1-22

조회 수 5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첫째 애가


예루살렘의 참상

1    아, 사람들로 붐비던 도성이

          외로이 앉아 있다.

          뭇 나라 가운데에서 뛰어나던 도성이

          과부처럼 되고 말았구나.

          모든 지방의 여왕이

          부역하는 신세가 되어 버렸구나


2        밤이면 울고 또 울어

          빰 위에 눈물이 그치지 않는구나.

          그 모든 애인들 가운데

          위로해 줄 자 하나 없고

          벗들은 모두 그를 배반하여

          원수가 되었다.


3        유다는 고통과 고역 끝에

          유배를 당하여

          안식처를 얻지 못한 채

          민족들 사이에 앉아 있다.

          그를 뒤쫓는 자들이 모두

          곤궁 속에 있는 그를 붙잡았다.


4        축제를 지내러 가는 이들이 없어

          시온에 향한 길들은 비탄에 잠기고

          성문들은 모두 황폐하게 되었으며

          사제들은 탄식하고

          처녀들은 슬픔에 젖어 있으니

          시온도 쓰라려하는구나.


5        그의 적들은 우두머리가 되고

          그의 원수들은 편안히 지내니

          그의 많은 죄악 때문에

          주님께서 그에게 고통을 내리신 것이다.

          그의  아이들은 포로가 되어

          적 앞으로 끌려 갔다.


6        딸 시온에게서 그 모든 영화가

          떠나가 버리고

          고관들은 목초지를 찾지 못한

          사슴들처럼 되어

          뒤쫓는 자 앞에서

          힘없이 걸어갔다.


7        예루살렘이 제 고통과

          유랑의 세월을  회상한다,

          예로부터 있어 왔던

          그 온갖 소중한 것들도.

          그의 백성이 적의 손에 떨어질 때

          도와주는 이 하나 없이

          적들만 그를 보며

          그의 몰락을 비웃었다.


8        예루살렘은 무거운 죄를 지어

          혐오 거리가 되어 버렸다.

          그 숭배자들이 그를 멸시하니

          그의 치부를  보았음이라.

          예루살렘 자신도 탄식하며

          등을 돌려 버린다.


9        부정이 옷자락에 묻어 있어도

          제 종말을 생각하지 않더니

          기막히게 몰락하였건만

          위로해 주는 이 아무도 없다.

          "주님, 제 고통을 보소서,

          원수가 의기 양양해합니다."


10      예루살렘의 모든 보물에

          적이 손을 뻗쳤습니다.

          당신의 공동체에

          들어오지 못하도록 명령하신 민족들이

          성소에 쳐들어가는 것을

          그는 보아야만 했습니다.


11      그의 온 백성이 탄식하며

          빵을 찾고

          기운을 차리려고

          보물을 먹을 것과 바꿉니다.

          "보소서 주님, 살펴보소서,

          제가 멸시만 당합니다."


12      길을 지나가는 모든 이들이여

          살펴보고 또 보시오.

          당신의 격렬한 진노의 날에

          주님께서 고통을 내리시어

          내가 겪는

          이내 아픔 같은 것이 또 있는지.


13      그분께서는 높은 데에서 불을 보내시어

          내 뼛속까지 꿰뜷게 하시고

          내 발에 그물을 펼쳐 놓으셨다가

          뒤에서 나를 낚아채셨다오

          그분께서 나를 황폐하게 하시어

          이 몸은 온 종일 괴로워한다오.


14      그분의 손이 지우신

          내 죄악의 멍에는 단단히매여 있고

          그것은 내 목 위에 올려져 있어

          내 기력을 쇠잔케 한다오.

          주님께서는 내가 대항할 수없는 자들의 손에

          나를 넘기셨다오.


15      주님께서는 나에게 속한

          용사들을 모두 물리쳐 버리시고

          내 젊은이들을 때려 부수시려

          나를 거슬러 집회를 소집하셨다오.

          주님께서 포도확을 밟듯

          처녀 딸 유다를 짓밟으셨다오.


16      이 때문에 울지 않을 수 없어

          내 눈은 눈물을 흘린다오

          나를 기운차리게 해 주실

          위로자께서 내게서 멀리계시기 때문이라오.

          원수가 기세를 떨쳐

          내 아들들은 쇠멸해 간다오.


17      시온이 두손을 내뻗었건만

          위로해 줄 이 아무도 없다오.

          주님께서 야곱을 거슬러

          그의 적들을 그 둘레에 불러 모으시니

          예루살렘은 그들 가운데에서

          혐오 거리가 되어 버렸다오.


18      주님은 의로우신 분

          내가 그분의 명령을 거역하였다오.

          민족들이여, 모두 내 말을 들어 보오.

          내  상처를 보아 주오.

          내 처녀들과 총각들이

          포로로 끌려갔다오.


19      나의 애인들을 불렀건만

          그들은 나를 배신하였다오.

          나의 사제들과 원로들은

          기력을 되찾으려

          먹을 것을 찾아다니다

          도성 안에서 죽어 갔다오.


20      보소서, 주님, 곤경 속에 있는 저를.

          제 속은 들끓고

          제 마음은 안에서 뒤집히니

          당신을 너무도 거역하였기 때문입니다.

          밖에서는 칼이 자식들을 앗아가고

          집 안에는 죽음이 자리 잡고 있습니다.


21      그들은 제가 탄식하는 것을 듣건만

          아무도 저를위로해 주지 않습니다.

          저의 모든 원수들이 제 불행을 듣고

          당신께서 그렇게  하셨다고 기뻐합니다.

          당신께서 선언하신 날이 오게 하소서.

          그들도 저와 같이 되게 하소서.


22      저의 모든 죄악 때문에

          당신께서 저에게 벌을 내리셨듯

          저들의 모든 악행을 당신 앞에  펼치시어

          저들에게도 벌을 내리소서.

          정녕 저의 탄식은 끝이없고

          저의 마음은 너무나 괴롭습니다.



  1. 코로나19 극복을 청하는 기도

    Date2020.03.05 By석판홍마리오 Views375
    read more
  2.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Date2020.02.24 By석판홍마리오 Views274
    read more
  3.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Date2018.10.10 By관리자 Views1578
    read more
  4.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Date2017.12.21 By관리자 Views4785
    read more
  5.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Date2017.03.18 By관리자 Views26183
    read more
  6.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Date2016.06.12 By관리자 Views26703
    read more
  7.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Date2016.01.07 By관리자 Views27717
    read more
  8.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Date2014.07.03 By관리자 Views31406
    read more
  9. 성경이어쓰기 방법

    Date2013.07.02 By관리자 Views36714
    read more
  10. 마태오복음 20,1 ~34

    Date2020.03.21 By장스테파노 Views51
    Read More
  11. 마태오복음 18,1-35

    Date2020.03.20 By사둘리나 Views51
    Read More
  12. 마태오 복음 18, 1- 19, 30

    Date2020.03.20 By요안나 Views67
    Read More
  13. 마태오복음 16,1 ~ 17,27

    Date2020.03.20 By장스테파노 Views60
    Read More
  14. 마태오 복음 14, 1 - 15, 39

    Date2020.03.19 By요안나 Views47
    Read More
  15. 미태오복음 13,1-58

    Date2020.03.19 By사둘리나 Views59
    Read More
  16. 마태오복음 12,1 ~ 50

    Date2020.03.19 By장스테파노 Views42
    Read More
  17. 마태오 복음 10, 1 - 11,30

    Date2020.03.18 By요안나 Views59
    Read More
  18. 마태오복음 9,1-38

    Date2020.03.18 By사둘리나 Views42
    Read More
  19. 마태오복음서 8,1 ~ 34

    Date2020.03.18 By장스테파노 Views46
    Read More
  20. 마태오 복음 6, 1 - 7, 29

    Date2020.03.17 By요안나 Views80
    Read More
  21. 마태복음 5,1-48

    Date2020.03.17 By사둘리나 Views49
    Read More
  22. 마태오복음 3,1 ~ 4,25

    Date2020.03.17 By장스테파노 Views46
    Read More
  23. 마태오 복음 1, 1 - 2, 23

    Date2020.03.16 By요안나 Views78
    Read More
  24. 말라카서 1,1-3,24

    Date2020.03.16 By사둘리나 Views51
    Read More
  25. 즈카르야서 12,1 ~ 14,21

    Date2020.03.16 By장스테파노 Views41
    Read More
  26. 즈카르야서 9, 1 - 11, 17

    Date2020.03.15 By요안나 Views50
    Read More
  27. 즈카리아서 8,1-23

    Date2020.03.15 By사둘리나 Views48
    Read More
  28. 즈카르야서 4,1 ~ 7,14

    Date2020.03.15 By장스테파노 Views40
    Read More
  29. 즈카르야서 1, 1 - 3, 10

    Date2020.03.14 By요안나 Views56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304 Next ›
/ 30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