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7 16:36

이사야서 29, 1 - 30, 33

조회 수 18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제29 장>


예루살렘의 곤경과 구원

1. 불행하여라, 너 아리엘아, 아리엘아

다윗이 진을 쳤던 도성아!

한 해에 한 해를 거듭하면서

축제들이 돌아오게 하여라.

2. 그러나 나는 아리엘을 압박해 가리니

슬픔과 서러움이 일리라.

예루살렘은 나에게 아리엘처럼 되리라.

3. 나는 네 둘레에 진을 쳐서

토성을 쌓아 너를 조이고

너를 향해 공격 축대를 세우리라.

4. 그러면 너는 땅바닥에 쓰러진 채 말하리니

네 말소리는 먼지 속에서 가늘게 들려오리라.

네 목소리는 유령의 소리처럼 땅에서 올라오고

네 말소리는 먼지 속에서 웅얼웅얼 들려오리라.

5. 그러나 네 적들의 무리도 작은 티끌처럼 되고

포악한 자들의 무리도 흩날리는 겨처럼 되리라.


그리고 한순간 갑자기

6. 만군의 주님께서 너를 찾아오시리라.

천둥과 지진과 굉음

태품과 폭풍, 삼킬 듯한 불길과 함께 찾아오시리라.

7. 그러면 아리엘을 치러 나온 모든 민족들의 무리,

그를 치러 나온 자들, 그 요새와 그를 압박해 가는 자들이 모두

꿈처럼, 밤의 환시처럼 되리라.

8. 배고픈 자가 먹는 꿈을 꾸어도

깨어나면 계속 속이 비어 있듯이,

목마른 자가 마시는 꿈을 꾸어도

깨어나면 기진한 채 여전히 목이 타듯이,

시온 산을 치러 나온

모든 민족들의 무리도 그렇게 되리라.


분별없는 백성

9. 너희는 깜짝 놀라서 어리둥절해하리라.

스스로 눈을 들어붙게 하여 눈이 멀리라.

포도주 없이도 취하리라.

술이 없이도 비틀거리리라.

10. 주님께서는 너희 위로

깊은 잠의 영을 부으시고

너희 예언자들의 눈을 감기시며

너희 선견자들의 머리를 덮어 버리셨다.

11. 이 모든 것에 대한 환시는 너희에게, 봉인된 문서의 말씀처럼 되어 버렸다. 그래서 사람들이 글을 아는 이에게 "이것 좀 읽어 주시오." 하고 그것을 내주면, 그는 "봉인되어 있어서 못 읽겠소." 하고 대답한다.

12. 그리고 글을 모르는 이에게 "이것 좀 읽어 주시오." 하고 그 문서를 내주면, 그는 "나는 글을 모르오." 하고 대답한다.


13. 주님께서 말씀하셨다.

"이 백성이 입으로는 나에게 다가오고

입술로는 나를 공경하지만

그 마음은 내게서 멀리 떠나 있고

나에 대한 그들의 경외심은

사람들에게서 배운 계명일 뿐이니

14. 나는 이 백성에게 놀라운 일을,

놀랍고 기이한 일을 계속 보이리라.

그리하여 지혜롭다는 자들의 지혜는 사라지고

슬기롭다는 자들의 슬기는 자취를 감추리라."


그릇된 자문관들

15. 불행하여라, 자기네 계획을

주님 모르게 깊이 숨기는 자들!

어둠 속에서 행동하는 이자들은

"누가 우리를 보랴?

누가 우리를 알랴?" 하고 말한다.

16. 아, 거꾸로 행동하는 너희들!

진흙이 옹기장이와 똑같이 인정받을 수 있느냐?

작품이 제작자를 두고

"그가 나를 만들지 않았다." 할 수 있느냐?

빚어진 것이 자기를 빚은 자를 두고

"그는 아무것도 모른다." 할 수 있느냐?


대역전

17. 정녕 이제 조금만 있으면

레바논은 과수원으로 변하고

과수원은 숲으로 여겨지리라.

18. 그날에는 귀먹은 이들도 책에 적힌 말을 듣고

눈먼 이들의 눈도 어둠과 암흑을 벗어나 보게 되리라.

19. 겸손한 이들은 주님 안에서 기쁨에 기쁨을 더하고

사람들 가운데 가장 가난한 이들은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분 안에서 즐거워하리니

20. 포악한 자가 없어지고 빈정대는 자가 사라지며

죄지을 기회를 엿보는 자들이 모두 잘려 나가겠기 때문이다.

21. 이들은 소송 때 남을 지게 만들고

성문에서 재판하는 사람에게 올가미를 씌우며

무죄한 이의 권리를 까닭 없이 왜곡하는 자들이다.


22. 그러므로 아브라함을 구원하신

야곱 집안의 하느님이신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야곱은 더 이상 부끄러운 일을 당하지 않고

더 이상 얼굴이 창백해지는 일이 없으리라.

23. 그들은 자기들 가운데에서 내 손의 작품인 자녀들을 보게 될 때

나의 이름을 거룩하게 하리라."

그들은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분을 거룩하게 하며

이스라엘의 하느님을 두려워하게 되리라.

24. 그리고 정신이 혼미한 자들은 슬기를 얻고

불평하는 자들은 교훈을 배우리라.


<제30 장>


이집트의 도움은 헛되다

1. 불행하여라, 반항하는 자식들!

주님의 말씀이다.

그들은 계획을 실행하지만 그것은 나에게서 나온 것이 아니며

동맹을 맺지만 내 뜻에 따라 한 것이 아니다.

그들은 죄악에 죄악을 더할 뿐이다.

2. 그들은 내 뜻을 물어보지도 않고

이집트로 내려가서

파라오의 보호 속에 안전을 찾고

이집트의 그늘 속에 피신하려 한다.

3. 그러나 파라오의 보호는 너희에게 수치가 되고

이집트의 그늘로 피신함은 치욕이 되리라.

4. 제후들이 이미 초안에 있고

사신들이 이미 하네스에 다다랐지만

자기들에게 이익이 되지 않는 민족에게

모두 수치만 당하리라.

그 민족은 도움도 이익도 되지 않고

수치와 모욕만 줄 뿐이다.


6. 네겝의 들짐승들에 대한 신탁.


위험과 고난의 땅,

암사자와 으르렁대는 수사자와

독사와 날아다니는 불 뱀의 땅을 거쳐

그들은 나귀 등에 재물을 싣고

낙타 등에 보화를 실어

이익이 되지 않는 민족에게로 간다.

7. 이집트의 도움은 헛되고 허황될 뿐이니

나는 그것을

'움직이지 못하는 라합' 이라고 한다.


순종하지 않는 백성

8. 이제 너는 가서 이것을 그들 앞에서 서판에 적고

책에 기록하여

훗날

영원한 증거가 되게 하여라.

9. 이들은 거역하는 백성

거짓된 자식들이며

주님의 가르침을

들으려 하지 않는 자식들이다.

10. 이자들은 선견자들에게 "계시를 보지 마시오." 하고

예언자들에게 "우리에게 올바른 것은 예언하지 말고

술깃한 말이나 하고

환상 같은 것들이나 예언해 주시오.

11. 정도를 버리고

바른길에서 벗어나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분에 대한 말은

우리 앞에서 이제 그만 하시오." 하고 말한다.


12. 그러므로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분께서 말씀하신다.

"너희가 이 말을 배척하고

억압과 탈선을 믿어

그것에 의지하니

13. 이 죄는 너희에게

점점 부풀어 올랐다가 떨어지는,

갑자기 일순간에 부서져 내리는

높은 성벽의 돌담과 같으리라.

14. 그것은 옹기그릇이 부서지면서

산산조각으로 깨져

그 깨진 것들 가운데에서는

아궁이에서 불을 담아 내거나

웅덩이에서 물을 퍼낼 조각 하나 찾지 못하는 것과 같으리라."


필사적인 도주

15.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분 주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회개와 안정으로 너희가 구원을 받고

평온과 신뢰 속에 너희의 힘이 있건만

너희는 싫다고 하면서

16. '아닙니다.

말을 타고 도망하렵니다.' 하고 말하였다.

그러므로 너희가 도망치게 되리라.

'날랜 말을 몰고 가렵니다.' 하였으니

너희의 추격자들이 날래게 쫓아가리라.

17. 한 사람의 고함에 천 명이 도망치고

다섯 사람의 고함에

너희 가운데 몇 명만이 남아

산꼭대기의 깃대처럼,

언덕 위의 깃발처럼 될 때까지

너희가 모두 도망치리라."


구원의 때

18. 그러므로 주님께서는 너희에게 자비를 베푸시려고 기다리시며

너희를 가엾이 여기시려고 일어서신다.

주님은 공정의 하느님이시다.

행복하여라, 그분을 기다리는 이들 모두!


19. 정녕 예루살렘에 사는 너희 시온 백성아

너희는 다시 울지 않아도 되리라.

네가 부르짖으면 그분께서 반드시 너희에게 자비를 베푸시고

들으시는 대로 너희에게 응답하시리라.

20. 비록 주님께서 너희에게

곤경의 빵과 고난의 물을 주시지만

너의 스승이신 그분께서는 더 이상 숨어 계시지 않으리니

너희 눈이 너희의 스승을 뵙게 되리라.

21. 그리고 너희가 오른쪽으로 돌거나 왼쪽으로 돌 때

뒤에서 "이것이 바른길이니 이리로 가거라." 하시는 말씀을

너희 귀로 듣게 되리라.

22. 그러면 너희는 은을 입힌 너희의 우상들과

금을 입힌 너희의 주물들을 더럽게 여겨

그것을 오물처럼 내던지며

"사라져 버려라!" 하고 말하리라.


23. 그분께서 너희가 밭에 뿌린 씨앗을 위하여

비를 내리시니

밭에서 나는 곡식이

여물고 기름지리라.

그날에 너희의 가축은

넓은 초원에서 풀을 뜯고

24. 밭일을 하는 소와 나귀는

삽과 거름대로 까불러

간을 맞춘 사료를 먹으리라.

25. 큰 살육이 일어나는 날

탑들이 무너질 때

높은 산 위마다

솟아오른 언덕 위마다

물이 흐르는 도랑들이 생기리라.

26. 또 주님께서 당신 백성의 상처를 싸매 주시고

당신의 매를 맞아 터진 곳을 낫게 해 주시는 날

달빛은 햇빛처럼 되고

햇빛은 일곱 배나 밝아져

이레 동안의 빛을 한데 모은 듯하리라.


아시리아에 대한 심판

27. 보라, 주님의 이름이 멀리서 오신다.

그분의 진노가 타올라 연기 자욱하고

그분의 입술은 분노로 가득하며

그분의 혀는 집어삼키는 불과 같다.

28. 그분의 입김은 목까지 차오르는

격류와 같다.

그분께서는 겨레들을 파멸의 체로 뒤흔드시며

민족들의 턱에 미혹의 재갈을 물리신다.

29. 그러나 너희는 축일을 거룩히 지내는 밤처럼

노래를 부르리라.

주님의 산으로, 이스라엘의 반석이신 분께 가려고

피리 소리와 함께 나아가는 사람처럼

너희 마음이 기쁘리라.

30. 또 주님께서 격분과 집어삼키는 불길과

호우와 폭우와 우박덩이를 퍼부으시며

당신의 우렁찬 소리를 듣게 하시고

내리치시는 당신의 팔을 보게 하시리라.

31. 주님께서 몽둥이로 치실 때

정녕 아시리아인들은 그분의 소리에 놀라 자지러지리라.

32. 주님께서 그들 위로 내리치시는

형벌의 막대가 휘둘릴 때마다

손북과 수금이 울리고

그분께서는 손을 휘저으시면서

그들과 싸우시리라.

33. 그들을 태울 소각장이 이미 마련되었다.

임금을 태우려고 준비되었으니

불구덩이는 깊고 넓으며

불도 장작도 넉넉하다.

주님의 숨결이

유황 개울처럼 거기에서 타오르리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 극복을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3.05 3363
공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2.24 3133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467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9165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3360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34012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34666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38658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43997
5756 에제키엘서 16,1 ~ 63 장스테파노 2020.02.29 191
5755 에제키엘서 14,1-15,8 사둘리나 2020.02.28 243
5754 에제키엘서 12, 1 - 13, 23 요안나 2020.02.28 215
5753 에제키엘서 10,1 ~ 11,25 장스테파노 2020.02.28 211
5752 에제케엘서 8,1-9,11 사둘리나 2020.02.27 214
5751 에제키엘서 5, 1 - 7, 27 요안나 2020.02.27 260
5750 에제키엘서 3,1 ~ 4,17 장스테파노 2020.02.27 178
5749 에제키엘서 1,1-2,10 사둘리나 2020.02.26 198
5748 바룩서 5, 1 - 6, 72 요안나 2020.02.26 169
5747 바룩서 3,1 ~ 4,37 장스테파노 2020.02.26 193
5746 바룩서 1,1-2,35 사둘리나 2020.02.25 257
5745 애가 4,1 - 5, 22 요안나 2020.02.25 218
5744 애가 2,1 ~ 3,66 장스테파노 2020.02.25 226
5743 애가 1,1-22 사둘리나 2020.02.24 205
5742 예레미야서 51, 1 - 52, 34 요안나 2020.02.24 254
5741 예레미야서 50,1 ~ 46 장스테파노 2020.02.24 265
5740 예레미야서 49,1-39 사둘리나 2020.02.23 191
5739 예레미야서 48, 1-47 요안나 2020.02.23 208
5738 예레미야서 46,1 ~ 47,7 장스테파노 2020.02.23 210
Board Pagination ‹ Prev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 317 Next ›
/ 31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