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9.30 05:37

여호수아기 21,1 ~ 22,34

조회 수 176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제 21 장 -

 

레위인들의 성읍

1 그때에 레위 가문의 우두머리들이 엘아자르 사제와 눈의 아들 여호수아와 이스라엘 자손 지파의 가문 우두머리들에게 다가갔다.

2 가나안 땅 실로에서 레위 가문의 우두머리들이 그들에게 말하였다. "우리가 살 성읍과 가축을 키울 목초지를 내주라고, 주님께서 모세를 통하여 명령하셨습니다. "

3 그래서 이스라엘 자손들은 주님의 분부에 따라, 자기들의 상속 재산 가운데에서 다음의 성읍들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를 레위인들에게 내주었다.

4 먼저 크핫 씨족들을 위한 제비가 나왔다. 그래서 레위인들 가운데에서 아론 사제의 자손들은 제비를 뽑아, 유다 지파와 시메온 지파와 벤야민 지파에서 열세 성읍을 받았다.

5 크핫의 나머지 자손들은 제비를 뽑아, 에프라임 지파의 씨족들과 단지파와 므나쎄 반쪽 지파에서 열 성읍을 받았다.

6 게르손의 자손들은 제비를 뽑아, 이사카르 지파의 씨족들과 아세르 지파와 납탈리 지파와 바산에 있는 므나쎄 반쪽 지파에서 열세성읍을 받았다.

7 므라리의 자손들은 씨족별로 르우벤 지파와 가드 지파와 즈불룬 지파에서 열두 성읍을 받았다.

8 이스라엘 자손들은 주님께서 모세를 통하여 명령하신 대로, 제비를 뽑아 이 성읍들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들을 레위인들에게 내 주었다.

9 유다 자손 지파와 시메온 자손 지파에서 , 다음과 같은 이름으로 불리는 성읍들을 내 주었는데,

10 그것이 레위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크핫 씨족들에게 속한 아론 자손들의 차지가 되었다. 제비가 그들에게 먼저 떨어졌기 때문이다.

11 그래서 유다 산악 지방에 있으면서 헤브론이라고도 하는 키르얏 아르바와 그 주변에 있는 목초지를 내주었다.  아르바는 아낙의 아버지다.

12 그러나 그 성읍에 딸린 들과 촌락들은 여푼네의 아들 칼렙에게 그의 소유로 내주었다.

13 아론 사제의 자손들에게는 살인자의 도피 성읍 헤브론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리브나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14 야티르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에스트모아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15 홀론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드비르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16 아인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유타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베 세메르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아홉 성읍을 그 두 지파에서 내주었다.

17 또 벤야민 지파에서는 시브온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게바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18 아나톳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암몬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세 성읍을 내 주었다.

19 그래서 아론의 자손 사제들의 성읍은, 모두 열세 성읍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들이다.

20 크핫의 나머지 자손들, 곧 레위인 크핫 자손의 씨족들은 제비를 뽑아 에프라임 지파에서 성읍들을 받았다.

21 그래서 그들에게 에프라임 산악지방에 있는 살인자의 도피 성읍 스켐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게제르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22 킵차임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벳 호론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네 성읍을 내주었다.

23 또 단 지파에서는 엘트케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아얄론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기브톤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24 아얄론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갓 림몬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네 성읍을 내주었다.

25 므나쎄 반쪽 지파에서는 타아낙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갓 림몬과 거기에 딸린 목촙지, 이렇게 두 성읍을 내주었다. 

26 그래서 크핫 자손의 나머지 씨족들에게는, 모두 열 성읍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들이 돌아갔다. 

27 레위인 씨족들 가운데에서 게르손의 자손들에게는, 므나쎄 반쪽 지파에서 살인자의 도피 성읍 바산의 골란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브에스트라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두 성읍을 내주었다. 

28 이사카르 지파에서는 키스욘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다브랏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29 아르욧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엔 간님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네 성읍을 내주었다. 

30 에세르 지파에서는 미스알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압돈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31 헬캇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르홉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르홉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네 성읍을 내주었다. 

32 납탈리 지파에서는 살인자의 도피 성읍 갈릴래아의 케데스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함못 도르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카르탄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세 성읍을 내주었다.

33 그래서 게르손인들이 씨족별로 받은 성읍은, 모두 열세 성읍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이다.

34 레위인들 가운데에서  남은 므라리 자손의 씨족들에게는 즈불룬 지파에서 요크느암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카르타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35 팀나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나할랄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러헥 네 성읍을 내 주었다.

36 르우벤 지파에서는 베체르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아하츠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37 크데못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메파앗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네 성읍을 내 주었다.

38 가드지파에서는 살인자의 도피 성읍 라못 길앗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마하나임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39 헤스본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 야제르와 거기에 딸린 목초지, 이렇게 모두 네 성읍을 내주었다.

40 그래서 레위 씨족들 가운데에서 남은 므라리의 자손들이 씨족별로 제비를 뽑아 받은 성읍은 모두 열두 성읍이다.

41 이스라엘 자손들의 소유지 가운데에서 레위인들에게 내준 성읍은, 모두 마흔 여덟 성읍과 거기에 딸린 목초지들이다.

42 성읍마다 그 주변에 목초지가 딸려 있었다. 그 성읍들이 모두 그러하였다.

 

하느님의 약속이 실현되다

43 주님께서는 이렇게 이스라엘 백성의 조상들에게 주시겠다고 맹세하신 모든 땅을 그들에게 주셨다. 그래서 그들은 이 땅을 차지하여 살게 되었다.

44 주님께서는 그들의 조상들에게 맹세하신 대로, 그들을 사방으로부터 평온하게 해 주셨다. 모든 원수 가운데에서 그들에게 대항하는 자는 아무도 없었다.  주님께서 모든 원수를 그들의 손에 넘겨주셨던 것이다.

45 이리하여 주님께서 이스라엘 집안에 하신 그 모든 좋은 말씀이, 하나도 빠지지 않고 다 이루어졌다.

 

- 제 22 장 -

 

여호수아가 요르단 건너편 지파들을 돌려보내다

1 그때에 여호수아가 르우벤 인들과 가드인들, 그리고 므나쎄 반쪽 지파를 불러 놓고,

2 그들에게 말하였다. "너희는 주님의 종 모세께서 너희에게 명령하신 것을 모두 지켰다. 그리고 내가 너희에게 명령한 대로 내 말도 잘 들었다.

3 너희는 오늘날까지 이처럼 오랫동안 너희 형제들을 저버리지 않고, 주 너희 하느님의 계명을 성심껏 지켰다.

4 이제 주 너희 하느님께서는 친히 이르신 대로 너희 형제들을 평온하게 해 주셨다. 그러니 주님의 종 모세께서 요르단 건너편에서 주신 너희 소유지로, 너희 천막으로 돌아가거라.

5 주님의 종 모세께서 너희에게 명령하신 계명과 율법을 명심하여 잘 지켜, 주 너희 하느님을 사랑하고 그분의 모든 길을 따라 걸으며, 그분의 계명을 지키고 그분께만 매달리면서,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여 그분을 섬겨라. "

6 여호수아가 그들을 축복하고 보내니 그들이 자기들의 천막으로 돌아갔다.

7 므나쎄 반쪽 지파는 이미 모세에게서 바산에 있는 땅을 받았고, 나머지 반쪽 지파는 여호수아에게서 그들의 형제들과 함께 요르단 건너편 서쪽에 있는땅을 받았다. 여호수아는 그들도 그들의 천막으로 보내면서 축복하였다.

8 그리고 그들에게 말하였다. "많은 재산과 이 많은 가축, 은과 구리와 철, 또 이토록 많은 옷을 가지고 너희 천막으로 돌아가거라. 너희 원수들에게 빼앗은 전리품을 형제들과 함께 나누어라."

9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 그리고 므나쎄 반쪽 지파는 가나안 땅에 있는 실로에서 이스라엘 자손들을 떠나, 모세를 통하여 내리신 주님의 분부에 따라, 소유하게 된 자기들의 소유지 길앗 땅으로 돌아갔다.

 

요르단 강 가에 제단을 쌓다

10 가나안 땅에 있는 요르단의 글릴롯에 다다른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 그리고 므나쎄 반쪽 지파는 그곳 요르단 강  가에 보기에도 커다란 제단을 쌓았다.

11 그리하여 이스라엘 자손들은, "보라,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 그리고 므나쎄 반쪽 지파가 가나안 땅 경계선, 요르단의 글릴롯, 곧 이스라엘 자손들 쪽에 제단을 쌓았다. " 하는 말을 들었다.

12 이스라엘 자손들은 이 말을 듣고, 온 공동체가 그들과 싸우러 올라가려고 실로에 모였다.

13 이스라엘 자손들은 길앗 땅으로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 그리고 므나쎄 반쪽 지파에게 엘아자르 사제의 아들 피느하스를 보냈다.

14 이스라엘 모든 지파에서 집안마다 수장 한 사람씩, 열 명의 수장이 그와 함께 갔다. 그들은 저마다 이스라엘 부족의 집안을 대포하는 우두머리였다.

15 그들은 길앗 땅으로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 그리고 므나쎄 반쪽 지파에게 가서 말하였 다.

16 "주님의 온 공동체가 이렇게 말하였소, '그대들이 이스라엘 하느님을 배신하여, 오늘 이처럼 주님을 따르지 않고 돌아서서 제단을 쌓아 주님께 거역하다니, 어찌 이런 배신을 할 수 있단 말이오?

17 프오르에서 지은 죄만으로는 부족하단 말이오? 그 때문에 주님의 공동체에 재난이 내렸고, 우리는 오늘날까지 그 죄를 씻지 못하고 있지 않소?

18 그런데 그대들은 오늘 주님을 따르지 않고 돌아섰소. 그대들이 오늘 주님께 거역하였으니, 내일은 주님께서 온 이스라엘 공동체에 진논하실 것이오.

19 그대들의 소유지가 부정하다면, 주님의 성막이 자리 잡은 주님의 소유지로 건너와서 우리와 함께 소유지를 나누어 가지시오. 주 우리 하느님의 제단이 아닌 다른 제단을 쌓아, 주님께 가역하거나 우리에게 거역하는 일을 하지 마시오.

20 제라의 자손 아칸이 완전 봉헌물과 관련하여 죄를 지어서, 온 이스라엘 공동체 위에 진노가 내리지 않았소? 그의 죄 때문에 목숨을 잃은 것이 어디 그 한 사람뿐이었소?"

21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 그리고 므나쎄 반쪽 지파가 이스라엘 씨족의 우두머리들에게 대답하였다.

22 "하느님 주 하느님, 하느님 주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알고 계시오. 이스라엘도 알기를 바라오, 만일 우리가 주님께 거역하거나 그분을 배신하여 이 일을 하였다면, 그분께서 오늘 우리를 구해 주지 않으셔도 좋소.

23 우리가 만일 주님을 따르지 않고 돌아서려고 제단을 쌓았다면, 번제물과 곡식 제물을 올리거나 친교 제물을 바치려고 그렇게 하였다면, 주님께서 친히 보복하실 것이오.

24 그러나 사실은 그렇지 않소. 우리는 걱정되는 일이 있어서 이 일을 한 것이오. 뒷날 그대들의 자손들이 우리 자손들에게 이렇게 말할지 모르오, '너희가 주 이스라엘의 하느님과 무슨 상관이 있느냐?

25 주님께서 우리와 너희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 사이에 요르단을 경계로 정하여 주셨으니, 너희는 주님에게서 받을 몫이 없다. ' 그러면서, 그대들의 자손들이 우리의 자손들에게 주님을 경외하지 못하게 할지도 모르지 않소?

26 그래서 우리가 '제단을 쌓자.' 하였던 것이오, 그러나 이는 번제물이나 희생 제물을 위한 것이 아니오.

27 우리와 그대들 사이에, 또 우리의 다음 세대들 사이에 증인이 되어, 우리도 우리의 번제물과 희생 제물과 친교 제물을 가지고 주님 앞에 나아가, 그분께 예배를 드릴 수 있게 하려는 것이오. 그래서 뒷날 그대들의 자손들이 우리의 자손들에게, '너희는 주님에게서 받을 몫이 없다.' 하고 말하지 못하게 하려는 것이오.

28 뒷날 그대들의 자손들이 우리나 우리 후손들에게 그렇게 말할 경우에는, '보아라, 이것은 우리 조상들이 만든 주님의 제단 모형일  뿐이다. 번제물이나 희생 제물을 위한 것이 아니라, 우리와 너희 사이의 증인일 따름이다.'하고 대답하리라 생각하였소.

29 우리가 주님을 거역하고, 그분의 성막 앞에 있는 주 우리 하느님의 제단 이외에 , 번제물이나 곡식 제물이나 희생 제물을 바치는 다른 제단을 쌓아, 우리가 오늘 주님을 따르지 않고 돌아서는 일은 결코 없을 것이오."

30 피느하스 사제와 공동체의 수장들과 그와 함께 있던 이스라엘 씨족의 우두머리들은,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과 므나쎄 반쪽의 자손들이 하는 말을 듣고서 좋게 여겼다.

31 그래서 엘아자르 사제의 아들 피느하스가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드로가 므나쎄 의 자손들에게 말하였다. "그대들이 주님을 배신하지 않은 것을 보고, 우리는 오늘 주님께서 우리 가운데에 계시다는 것을 알게 되었소. 이제 그대들은 이스라엘 자손들을 주님의 손에서 구해 낸 것이오."

32 엘아자르 사제의 아들 피느하스와 수장들은 르우벤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과 작별하고, 길앗 땅에서 가나안 땅으로 이스라엘 자손들에게 돌아와서 그대로 보고하였다.

33 이스라엘 자손들은 그 보고를 듣고 좋게 여기면서 하느님을 찬미하였다. 그리고 그들은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이 사는 땅을 쳐부수기 위하여  싸우러 올라가자는 말을 더 이상 하지 않았다.

34 르우벤의 자손들과 가드의 자손들은, "이것은 주님께서 우리의 하느님이심을 우리 사이에서 증언하는 증인이다. " 하면서, 그 제단의 이름을 지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 극복을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3.05 108
공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2.24 68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1139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3477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22870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3551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4558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28196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3578
251 유딧기 1,1 ~ 3,10 장스테파노 2013.12.03 2493
250 토빗기 12, 1 - 14, 15 요안나 2013.12.02 2189
249 토빗기 9,1 ~ 11,18 장스테파노 2013.12.02 2097
248 토빗기 7, 1 - 8, 21 요안나 2013.12.01 2369
247 토빗기 5,1 ~ 6,18 장스테파노 2013.12.01 2181
246 토빗기 3, 1 - 4, 21 요안나 2013.11.30 2373
245 토빗기 1,1 ~ 2,14 장스테파노 2013.11.30 2252
244 느헤미야기 13, 1-31 요안나 2013.11.29 2334
243 느헤미야기 12,1 ~ 47 장스테파노 2013.11.29 2459
242 느헤미야기 10, 1 - 11, 36 요안나 2013.11.28 2174
241 느헤미야기 8,1 ~ 9,37 장스테파노 2013.11.28 2164
240 느헤미야기 6, 1 - 7, 72 요안나 2013.11.27 2297
239 느헤미야기 4,1 ~ 5,19 장스테파노 2013.11.27 2072
238 느헤미야기 3, 1-32 요안나 2013.11.26 2102
237 느헤미야기 1,1 ~ 2,20 장스테파노 2013.11.26 2107
236 에즈라기 10, 1-44 요안나 2013.11.25 2116
235 에즈라기 8,1 ~ 9,15 장스테파노 2013.11.25 2082
234 에즈라기 6, 1 - 7, 28 요안나 2013.11.24 1991
233 에즈라기 3,1 ~ 5,17 장스테파노 2013.11.24 2180
232 에즈라기 1, 1 - 2, 70 요안나 2013.11.23 2322
Board Pagination ‹ Prev 1 ... 272 273 274 275 276 277 278 279 280 281 282 283 284 285 286 287 288 289 290 291 ... 294 Next ›
/ 29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