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09 13:16

시편 119, 1-88

조회 수 4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제119(118) 장>


1 (알렙). 행복하여라, 그 길이 온전한 이들

주님의 가르침을 따라 걷는 이들!

2. 행복하여라, 그분의 법을 따르는 이들

마음을 다하여 그분을 찾는 이들!

3. 불의를 저지르지 아니하고

그분의 길을 걷는 이들!


4. 당신께서는 규정을 내리시어

열심히 지키게 하셨습니다.

5. 아, 당신 법령을 지킬 수 있도록

저의 길이 굳건하였으면!

6. 그러면 당신의 모든 계명을 바라보며

제가 부끄럽지 않으리이다.

7. 제가 의로운 법규를 배울 때에

당신을 올곧은 마음으로 찬송하오리다.

8. 당신 규범을 지키오리다.

저를 아주 버리지 마소서.


9 (베트). 젊은이가 무엇으로 제 길을 깨끗이 보존하겠습니까?

당신의 말씀을 지키는 것입니다.

10. 제 마음 다하여 당신을 찾습니다.

당신 계명을 떠나 헤매지 않게 하소서.

11. 당신께 죄짓지 않으려고

마음속에 당신 말씀을 간직합니다.

12. 주님, 당신께서는 찬미받으소서.

제게 당신 규범을 가르치소서.

13. 당신 입에서 나온 모든 법규를

제 입술로 이야기합니다.

14. 온갖 재산을 얻은 듯

당신 법의 길로 제가 기뻐합니다.

15. 당신 규범을 묵상하고

당신 길을 바라보오리다.

16. 당신 규범으로 제가 기꺼워하고

당신 말씀을 잊지 않으오리다.


17 (기멜). 당신 종에게 선을 베푸소서.

제가 살아 당신 말씀을 지키오리다.

18. 제 눈을 열어 주소서.

당신 가르침의 기적들을 제가 바라보오리다.

19. 저는 이 땅에서 이방인일 뿐

제게서 당신 계명을 감추지 마소서.

20. 당신의 법규를 늘 열망하여

제 영혼이 갈망으로 지칩니다.

21. 당신께서는 교만한 자들을 꾸짖으시니

당신 계명을 떠나 헤매는 자들은 저주받은 자들입니다.

22. 모욕과 멸시를 저에게서 치우소서.

저는 당신의 법을 따랐습니다.

23. 권세가들이 모여 앉아 저를 거슬러 말하여도

당신 종은 당신의 법령을 묵상합니다.

24. 당신 법이 저의 즐거움이며

저의 조언자입니다.

25 (달렛). 제 영혼이 흙바닥에 붙어 있습니다.

당신의 말씀대로 저를 살려 주소서.

26. 저의 길을 말씀드리자 당신께서는 제게 응답하셨습니다.

당신의 법령을 저에게 가르치소서.

27. 당신 규정의 길을 제게 깨우쳐 주소서.

당신의 기적들을 묵상하오리다.

28. 제 영혼이 시름으로 녹아 내립니다.

당신의 말씀대로 저를 일으키소서.

29. 거짓의 길을 제게서 멀리하시고

당신 가르침으로 저에게 자비를 베푸소서.

30. 주님, 당신의 법에 매달리니

제가 부끄러운 일을 당하지 않게 하소서.

32. 당신께서 제 마음을 넓혀 주셨기에

당신 계명의 길을 달립니다.


33 (헤). 주님, 당신 법령의 길을 저에게 가르치소서.

제가 이를 끝까지 따르오리다.

34. 저를 깨우치소서. 당신의 가르침을 따르고

마음을 다하여 지키오리다.

35. 당신 계명의 길을 걷게 하소서.

제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36. 제 마음을 잇속이 아니라

당신 법으로 기울게 하소서.

37. 헛된 것을 보지 않게 제 눈을 돌려 주시고

당신의 길을 따르게 하시어 저를 살려 주소서.

38. 당신을 경외하도록

당신 종에게 당신의 말씀을 이루소서.

39. 당신의 법규가 좋으니

제가 무서워하는 모욕을 치워 주소서.

40. 보소서, 당신의 규정을 애타게 그리니

당신의 의로움으로 저를 살려 주소서.


41 (와우). 주님, 당신의 말씀대로 당신 구원이,

당신 자애가 저에게 다다르게 하소서.

42. 그러면 저를 모욕하는 자에게 대답할 말이 있으리니

제가 당신 말씀을 신뢰하기 때문입니다.

43. 당신 법규에 희망을 두니

제 입에서 진리의 말씀을 결코 거두지 마소서.

44. 저는 항상 당신의 가르침을

길이길이 지키오리다.

45. 당신 규정을 찾으니

저는 넓은 곳을 걸으오리다.

46. 당신 법을 임금들 앞에서 이야기하며

부끄러워하지 않으오리다.

47. 저는 당신 계명으로 기꺼워하고

그것을 사랑합니다.

48. 사랑하는 당신 계명을 향해 제 두 손 쳐들고

당신의 법령을 묵상합니다.


49 (자인). 당신 종에게 하신 말씀을 기억하소서.

당신께서 그것에 희망을 두게 하셨습니다.

50. 당신 말씀이 저를 살리신다는 것

이것이 고통 가운데 제 위로입니다.

51. 교만한 자들이 저를 마구 조롱하여도

당신의 가르침에서 벗어나지 않았습니다.

52. 예로부터 내려오는 당신 계명을 기억하며

주님, 저는 위안을 받습니다.

53. 악인들 때문에 제가 노여움에 사로잡히니

그들은 당신의 가르침을 저버린 자들입니다.

54. 당신의 법령이 제게 노래가 되었습니다,

나그네살이하는 이 집에서.

55. 주님, 밤에 당신 이름을 기억하며

당신의 가르침을 따릅니다.

56. 제가 이렇게 된 것은

당신의 규범을 지켰기 때문입니다.


57 (헤트). 주님은 저의 몫이시니

저는 당신 말씀을 지키기로 약속하였습니다.

58. 제 마음 다하여 당신 자비를 애원하니

당신 말씀대로 저에게 자비를 베푸소서.

59. 제 길을 되돌아보고

제 발길을 당신 법으로 돌립니다.

60. 당신 계명을 지키려

저는 지체하지 않고 서두릅니다.

61. 죄인들의 올가미가 저를 휘감아도

저는 당신의 가르침을 잊지 않았습니다.

62. 당신의 의로운 법규 때문에

한밤중에도 당신을 찬송하러 일어납니다.

63. 저는 당신을 경외하는 모든 이들의,

당신의 규정을 지키는 모든 이들의 벗입니다.

64. 주님, 당신의 자애가 땅에 가득합니다.

당신의 법령을 저에게 가르치소서.


65 (테트). 주님, 당신의 말씀대로

당신 종에게 잘해 주셨습니다.

66. 당신의 계명을 믿으니

올바른 깨달음과 지식을 제게 가르치소서.

67. 고통을 겪기 전에는 제가 그르쳤으나

이제는 당신 말씀을 따릅니다.

68. 당신은 선하시고 선을 행하시는 분

당신의 법령을 제게 가르치소서.

 69. 교만한 자들이 제게 거짓을 꾸미나

저는 제 마음 다하여 당신 규정을 따릅니다.

저들의 마음은 비곗살처럼 무디나

저는 당신의 가르침으로 기꺼워합니다.

71. 제가 고통을 겪은 것은 좋은 일이니

당신의 법령을 새우기 위함이었습니다.

72. 저에게는 당신 입에서 나온 가르침이 좋습니다.

수천의 금과 은보다 좋습니다.


73 (요드). 당신의 두 손이 저를 지어 굳게 세우셨으니

저를 깨우치소서. 당신의 계명을 배우오리다.

74. 제가 당신 말씀에 희망을 두니

당신을 경외하는 이들이 저를 보고 기뻐합니다.

75. 주님, 당신의 법규가 의로움을 제가 압니다.

성실하시기에 저에게 고통을 겪게 하셨습니다.

76. 당신 종에게 하신 그 말씀대로

당신의 자애가 저를 위로하게 하소서.

77. 당신의 자비가 제게 다다르게 하소서. 그러면 제가 살리니

당신의 가르침이 저의 즐거움이기 때문입니다.

78. 까닭 없이 저를 억누르니 교만한 자들은 수치를 당하게 하소서.

그러나 저는 당신의 규정을 묵상합니다.

79. 당신을 경외하는 이들과

당신 법을 아는 이들이 제게 돌아오게 하소서.

80. 제가 부끄러운 일을 당하지 않도록

당신 법령 안에서 제 마음 흠 없게 하소서.


81 (카프). 제 영혼이 당신 구원을 기다리다 지칩니다.

당신 말씀에 희망을 둡니다.

82. 제 눈이 당신 말씀을 기다리다 지쳐

제가 아룁니다. 언제 저를 위로하시렵니까?

83. 저는 연기 속의 가죽 부대 같으니

당신의 법령을 아니 잊었습니다.

84. 당신 종의 살날이 얼마나 되겠습니까?

저를 뒤쫓는 자들에게 언제 심판을 내리시렵니까?

85. 교만한 자들이 제게 구렁을 팠습니다,

당신의 가르침대로 따르지 않는 저들이.

86. 당신의 모든 계명은 참되건만

그들은 까닭 없이 저를 뒤쫓으니 저를 도우소서.

87. 그들이  이 세상에서 저를 없애려고 하였지만

저는 당신의 규정을 저버리지 않았습니다.

88. 당신 자애에 따라 저를 살려 주소서.

당신 입에서 나온 법을 지키오리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2.24 8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1054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3203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22168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2934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3960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27483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2878
5729 예레미야서 32,1-44 사둘리나 2020.02.20 4
5728 예레미야서 31,1 ~ 40 장스테파노 2020.02.20 4
5727 예레미야서 30,1-24 사둘리나 2020.02.19 5
5726 예레미야서 28, 1 - 29, 32 요안나 2020.02.19 6
5725 예레미야서 26,1 ~ 27,22 장스테파노 2020.02.19 4
5724 예레미야서 25,1-38 사둘리나 2020.02.18 9
5723 예레미야서 23, 1 - 24, 10 요안나 2020.02.18 7
5722 예레미야서 21,1 ~ 22,30 장스테파노 2020.02.18 8
5721 예레미야서 19,1-20.18 사둘리나 2020.02.17 7
5720 예레미야서 17, 1 - 18, 23 요안나 2020.02.17 4
5719 예레미야서 15,1 ~ 16,21 장스테파노 2020.02.17 5
5718 예레미야서 14,1-22 사둘리나 2020.02.16 12
5717 예레미야서 11, 1 - 13, 27 요안나 2020.02.16 8
5716 예레미야서 10,1 ~ 25 장스테파노 2020.02.16 10
5715 예레미야서 9,1-25 사둘리나 2020.02.15 12
5714 예레미야서 7, 1 - 8, 23 요안나 2020.02.15 7
5713 예레미야서 6,1 ~30 장스테파노 2020.02.15 8
5712 예레메야서 5,1-31 사둘리나 2020.02.14 9
5711 예레미야서 3, 1 - 4, 31 요안나 2020.02.14 11
5710 예레미야서 2,1 ~ 37 장스테파노 2020.02.14 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88 Next ›
/ 28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