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0 19:01

이사야서 49,1-26

조회 수 1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주님의 종' 의 둘째 노래

 40  섬들아, 내 말을 들어라.

             먼 곳에 사는 민족들아, 귀를 기울여라.

             주님께서 나를 모태에서부터 부르시고

             어머니 배속에서부터 내 이름을 지어 주셨다.

2           그분께서 내 입을 날카로운 칼처럼 만드시고

             당신의 손 그늘에 나를 숨겨 주셨다.

             나를 날카로운 화살처럼 만드시어

             당신의 화살 통 속에 감추셨다.

3           그분께서 나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나의 종이다.

             이스라엘아, 너에게서 내 영광이 드러나리라."


4           그러나 나는 말하였다. "나는 쓸데없이 고생만 하였다.

             허무하고 허망한 것에 내 힘을 다 써 버렸다.

             그러나 내 권리는 나의 주님께 있고

             내 보상은 나의 하느님께 있다."

5           이제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그분께서는야곱을 당신께 돌아오게 하시고

             이스라엘이 당신께 모여들게 하시려고

             나를 모태에서부터 당신 종으로 빚어 만드셨다.

             나는 주님의 눈에 소중아게 여겨졌고

             나의 하느님께서 나의 힘이 되어 주셨다.

6           그분께서 말씀하신다. "네가 나의 종이 되어

             야곱의 지파들을 다시 일으키고

             이스라엘 생존자들을 돌아오게 하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나의 구원이 땅 끝까지 다다르도록

             나는 너를 민족들의 빛으로 세운다."

7           이스라엘의 구원자, 그의 거룩하신 분 주님께서

             심한 멸시를 받는 이, 만족들에게 경멸을 받는 이,

             지배자들의 종이 된 이에게 말씀하신다.

             "임금들이 보고 일으서며

             제후들이 땅에 엎드리리니

             이는 성실한 주,

             너를 선택한 이스라엘의 거룩한 분 때문이다."


기적적인 귀향과 복구

8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은혜의 때에 내가 너에게 응답하고

            구원의 날에 내가 너를 도와주었다.

            내가 너를 빚어 내어 백성을 위한 계약으로 삼았으니

            땅을 다시 일으키고

            황폐해진 재산을 다시 나누어 주기 위함이며

9          갇힌 이들에게는 '나오라.' 하고

            어둠속에 있는 이들에게는 '모습을 드러내어라.' 하고 말하기 위함이다."

            그들은 가는 길마다 풀을 뜯고

            민둥산마다 그들을 위한 초원이 있으리라.

10        그들은 배고프지도 않고 목마르지도 않으며

            열풍도 태양도 그들을 해치지 못하리니

            그들을 가엾이 여기시는 분께서 그들을 이끄시며

            샘터로 그들을 인도해 주시기 때문이다.


11        나는 나의 모든 산들을 길로 만들고

            큰실길은 돋우어 주리라.

12        보라, 이들이 먼 곳에서 온다.

            보라, 이들이 북녘과 서녘에서 오며

            또 시님족의 땅에서 온다.


13        하늘아, 환성을 올려라. 땅아, 기뻐 뛰어라.

            산들아, 기뻐 소리쳐라.

            주님께서 당신 백성을 위로하시고

            당신의 가련한 이들을 가엾이 여기셨다.


14        그런데 시온은 "주님께서 나를 버리셨다.

            나의 주님께서 나를 잊으셨다." 하고 말하였지.

15        여인이 제 젖먹이를 잊을 수 있느냐?

            제 몸에서 난 아기를 가엾이 여기지 않을 수 있느냐?

            설령 여인들은 잊는다 하더라도

            나는 너를 잊지 않는다.

16        보라, 나는 너를 내 손바닥에 새겼고

            너의 성벽은 늘 내 앞에 서 있다.

17        너를 다시 세우려는 이들이 서두르니

            너를 허물던 자들과 너를 부수던 자들이

            너에게서 물러간다.

18        네 눈을 들어 주위를 둘러 보아라.

            그들이 모두 너에게로 모여 온다.

            주님의 말씀이다.

            내가 살아 있는 한

            너는 그들을 모두 패물처럼 걸치고

            그들로 신부처럼 치장하리라.

19        너의 폐허와 너의 황무지

            황폐해진 너의 땅이

            네가 살기에는 이제 너무 비좁게 되고

            너를 집어삼키던 자들은 멀어져 가리라.

20        잃었던 네 자식들이 

            너의 귀에다  대고

            "이곳은 너무 비좁으니

            제가 살 수 있도록 자리를 넓혀 주셔요." 하고 말하리라.

21        그러면 너는 마음속으로 이렇게 생각하리라.

            '누가 나에게 이 아이들을 낳아 주었지?

            나는 자식들을 잃고 다시 낳을 수도 없는 몸이 되어

            유배당하고 쫓겨났었는데

            이 아이들을 누가 키워주었지?

            나 혼자 남아 있었는데

            이 아이들을 어디에서 왔을가?


22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보라, 내가 민족들에게 내 손을 쳐들고

            겨레들에게 내 깃발을 올리리라.

            그러면 그들은 네 아들들을 품에 안아 데려오고

            네 딸들을 어깨에 메고 오리라.

23        임금들은 너의 시종이되고

            그의 왕비들은 너의 보모가 되리라.

            그들은 얼굴을 땅에 대고 너에게 경배하며

            내 발의 먼지를 핥으리라.

            그때에 너는 내가 주님임을,

            나를 고대하는 이들은 부끄러운 일을 당하지 않음을 알게 되리라."


24        용사에게서 전리품을 빼앗을 수 있느냐?

            폭군에게서 포로들을 빼낼 수 있느냐?

25        그러나 주님께서는 이렇게 말씀하신다.

            "용사들에게서 포로들을 빼앗을 수도 있으며

            폭군에게서 전리품을 빼낼 수도 있다.

            너를 대적하는 자에게 내가 대적하여

            너의 자식들을 내가 구해내리라.

26        나는 너의 압제자들에게 제 살을 먹게 하고

            제 피를 새 포도주처럼 마셔 취하게하리라.

            그러면 모든 인간이 주님이 너를 구해 주는 이요

            너의 구원자가 야곱의 장사임을 알게 되리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 극복을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3.05 100
공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2.24 64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3차] 완성 관리자 2018.10.10 1133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2차] 완성 관리자 2017.12.21 3432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1차] 완성 관리자 2017.03.18 22738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30차] 완성 관리자 2016.06.12 23425
공지 (축) 성경 이어 쓰기 [제 29차] 완성 관리자 2016.01.07 24396
공지 (축) 새 홈페이지 성경 이어쓰기[제 28차] 완성 file 관리자 2014.07.03 28059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33451
5860 루카복음 24,1 ~ 53 new 장스테파노 2020.04.03 1
5859 루카 복음 23, 1-56 new 요안나 2020.04.02 0
5858 루카복음 22,1 ~ 71 update 장스테파노 2020.04.02 0
5857 루카복음 21,1-38 사둘리나 2020.04.02 0
5856 루카복음 20,1-47 사둘리나 2020.04.01 1
5855 루카 복음 18, 1 - 19, 48 요안나 2020.04.01 0
5854 루카복음 16,1 ~ 17,37 장스테파노 2020.04.01 1
5853 루카 복음 14, 1 - 15, 32 요안나 2020.03.31 1
5852 루카복음 13,1-35 사둘리나 2020.03.31 1
5851 루카복음 12,1 ~ 59 장스테파노 2020.03.31 3
5850 루카복음 11,1-54 사둘리나 2020.03.30 6
5849 루카 복음 10, 1-42 요안나 2020.03.30 8
5848 루카복음 9,1 ~ 62 장스테파노 2020.03.30 9
5847 루카 복음 8, 1-56 요안나 2020.03.29 7
5846 루카복음 7,1-50 사둘리나 2020.03.29 7
5845 루카복음 6,1 ~ 49 장스테파노 2020.03.29 6
5844 루카복음5,1-39 사둘리나 2020.03.28 7
5843 루카 복음 3, 1 - 4, 44 요안나 2020.03.28 5
5842 루카복음 2,1 ~ 52 장스테파노 2020.03.28 6
5841 루카 복음 1, 1-80 요안나 2020.03.27 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93 Next ›
/ 29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